• 서울
    B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미세먼지 보통
  • 광주
    Y
    17℃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17℃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15℃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16℃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9℃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20℃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15℃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2022-09-27 19:59 (화) 기사제보 구독신청
SK브로드밴드, B tv 잼키즈 ‘오늘의 학습’ 누적시청 300만 돌파
SK브로드밴드, B tv 잼키즈 ‘오늘의 학습’ 누적시청 300만 돌파
  • 장진혁 기자
  • 승인 2022.05.02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 맞춤형 홈스쿨링 서비스 무료 제공
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는 하루 30분씩 TV만 봐도 아이 스스로 홈스쿨링이 가능한 맞춤형 키즈 서비스 ‘오늘의 학습’ 누적 시청건수가 300만회를 넘어섰다고 발표했다.<SK브로드밴드>

[인사이트코리아=장진혁 기자] SK브로드밴드가 지난해 11월 출시한 맞춤형 키즈 서비스 ‘오늘의 학습’ 누적 시청건수가 300만건을 돌파했다.

B tv 잼키즈 ‘오늘의 학습’은 국내 IPTV 최초로 1세부터 13세까지 연령별·수준별 일일학습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콘텐츠 1만여편을 홈스쿨링 전문가의 감수를 거친 커리큘럼을 통해 매일 잼키즈 첫 화면에서 통합 추천한다. 모든 서비스는 무료다.

SK브로드밴드에 따르면 ‘오늘의 학습’은 현재까지 누적 시청건수가 300만건, 분기별 시청건수가 400% 증가하는 등 성장세가 가파르다. 지난해 4분기에 비해 올해 1분기 이용자수가 3.3배 늘었고, 월 평균 학습건수도 2배 증가해 아이의 일일 학습습관 형성을 높였다는 평가다.

‘오늘의 학습’ 이용자 연령은 4~7세 비중이 전체 55%를 차지해 가장 높았고, 비대면 학습환경과 TV 홈스쿨링 수요가 미취학 아이의 시청 증가로 이어졌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오늘의 학습’을 직접 이용한 잼키즈 체험단 고객들은 “홈 화면에서 바로 학습을 시작할 수 있어 매우 편리하다” “TV만 봐도 공부하는 습관을 길러준다” “몰입감과 집중력을 높이는 맞춤 콘텐츠” “엄마표 영어로 유명한 ‘새벽달’이 감수해서 믿을 수 있고, 평소에 몰랐던 ‘헬로캐리 파닉스‘와 같은 영어 콘텐츠를 보고 아이가 스스로 영어를 따라 말해 만족스러웠다” 등의 호평을 내놨다.

‘오늘의 학습’은 나이와 이름 등 아이별로 간단히 프로필만 등록하면 1~3세는 생활습관·사회성·자연탐구 등 유아 발달에 도움이 되는 놀이 과정, 4~5세는 율동·동요·동화로 즐겁게 익히는 창의누리 과정을 이용할 수 있다. 6~7세는 한글·수학 등에 집중한 예비초등 과정을, 8~13세는 초등학년 각 교과과정에 맞춘 초등과정을 매일 30분 분량으로 공부할 수 있다.

향후 SK브로드밴드는 ‘오늘의 학습’을 중심으로 맞춤 학습 고도화와 함께 다양한 쌍방향 키즈 서비스와 차별화된 놀이 학습 콘텐츠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강희 SK브로드밴드 고객관리 담당은 “전 연령 전 영역 학습 콘텐츠를 매일매일 커리큘럼으로 통합 제공하는 서비스는 B tv 잼키즈가 업계 최초”라며 “첫 화면 시청만으로도 학습 콘텐츠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어 아이의 학습습관 형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는 동시에 앞으로도 더욱 다양하고 유익한 키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