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B
    24℃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23℃
    미세먼지 좋음
  • 인천
    B
    22℃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27℃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27℃
    미세먼지 좋음
  • 대구
    Y
    29℃
    미세먼지 좋음
  • 울산
    Y
    30℃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29℃
    미세먼지 좋음
  • 강원
    H
    25℃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27℃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26℃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5℃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24℃
    미세먼지 좋음
  • 경북
    Y
    29℃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29℃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26℃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28℃
    미세먼지 좋음
최종편집2022-05-27 14:40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조성진이 존경한 ‘세계적 피아니스트’ 라두 루푸 별세
조성진이 존경한 ‘세계적 피아니스트’ 라두 루푸 별세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2.04.20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마니아 출신 피아니스트 라두 루푸.뉴시스
루마니아 출신 피아니스트 라두 루푸.<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서창완 기자] 루마니아 출신의 세계적 피아니스트 라두 루푸가 별세했다. 향년 77세.

19일 에네스쿠 페스티벌과 루푸의 에이전트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외신을 통해 루푸가 17일(현지시간) 스위스 자택에서 지병으로 숨졌다고 전했다. 루푸는 2019년 은퇴를 선언한 뒤 관객 앞에서 연주하지 않았다.

1945년 루마니아에서 태어난 루푸는 6세부터 피아노를 배웠다. 12살 때 데뷔 리사이틀에서 자작곡을 연주한 그는 플로리카 무지체스쿠, 첼라 델라브란체아 등 전설적인 피아니스트들의 가르침을 받았다.

1966년 미국 반 클라이번 콩쿠르, 1967년 조지 에네스쿠 콩쿠르, 1969년 리즈 콩쿠르 등에서 우승하며 최정상급 피아니스트로 자리잡았다. 1960년대부터 활동했지만 그는 '은둔의 피아니스트'라 불리기도 했다. 연주 외에 언론 노출과 인터뷰 등 다른 활동을 극도로 꺼렸다. 자신의 연주가 방송되는 것도 허락하지 않았다.

'피아니스트의 피아니스트'로 불리며 음악가들의 존경을 받았다. 피아니스트 조성진은 루푸를 가장 좋아하는 피아니스트 중 한 명으로 꼽기도 했다. 피아니스트 강충모도 그를 존경하는 피아니스트로 꼽았다.

루푸는 2012년 11월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독주회와 협연으로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내한 공연을 펼친 바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