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디지털 부문, 미래 담보할 ‘생존의 문제’로 인식해야”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디지털 부문, 미래 담보할 ‘생존의 문제’로 인식해야”
  • 남빛하늘 기자
  • 승인 2021.11.0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 등 그룹사 디지털 실무 담당 직원들의 전문분야별 맞춤 특강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우리금융그룹, 편집=남빛하늘>

[인사이트코리아=남빛하늘 기자] 우리금융그룹은 디지털 퍼스트 문화 확산과 디지털 마인드 제고를 위해 지주사 전 직원을 대상으로 디지털 특강을 비대면으로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디지털 특강은 우리은행과 우리카드, 우리에프아이에스, 우리금융경영연구소의 디지털 분야 실무 담당 직원들이 직접 강사가 돼 매월 2회, 총 12회에 걸쳐 주기적으로 실시된다. 또한 ▲메타버스 ▲인공지능 ▲빅데이터 ▲블록체인 ▲마이데이터 ▲디지털 트렌드 등 다양한 디지털 전문분야별 이론 및 사례 중심으로 비대면을 통해 진행된다.

우리금융그룹은 디지털 실무를 담당하지 않는 직원도 다양한 디지털 기술 및 서비스에 대한 이해도와 친숙도를 높여 그룹 핵심 경영전략인 ‘디지털 넘버원(No.1) 도약’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우리금융그룹은 올해 상반기부터 디지털 분야 실무 담당 직원들이 강사가 돼 그룹사 경영진을 대상으로 ‘디지털 인사이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이번 특강은 디지털혁신 문화 확산을 위해 디지털 특강을 확대·실시하라는 손태승 회장의 특별 주문으로 추진됐으며, 우선 지주사 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후 그룹사 전 직원 대상으로 확대 검토 중이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이제 디지털 부문은 미래를 담보할 생존의 문제로 인식해야 한다”며 “이번 특강으로 전 직원이 디지털 마인드를 갖추고, 그룹 전체에 디지털 문화를 더욱 확산시킬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삼아 달라”고 당부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