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Y
    7℃
    미세먼지
  • 경기
    Y
    9℃
    미세먼지
  • 인천
    Y
    7℃
    미세먼지
  • 광주
    Y
    9℃
    미세먼지
  • 대전
    Y
    8℃
    미세먼지
  • 대구
    H
    11℃
    미세먼지
  • 울산
    H
    11℃
    미세먼지
  • 부산
    H
    12℃
    미세먼지
  • 강원
    Y
    2℃
    미세먼지
  • 충북
    Y
    7℃
    미세먼지
  • 충남
    Y
    7℃
    미세먼지
  • 전북
    Y
    10℃
    미세먼지
  • 전남
    Y
    11℃
    미세먼지
  • 경북
    H
    10℃
    미세먼지
  • 경남
    H
    11℃
    미세먼지
  • 제주
    Y
    13℃
    미세먼지
  • 세종
    Y
    7℃
    미세먼지
최종편집2021-12-09 19:42 (목) 기사제보 구독신청
LS전선, 차세대 초전도케이블 개발…세계 첫 국제 규격 획득
LS전선, 차세대 초전도케이블 개발…세계 첫 국제 규격 획득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1.10.13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노현 대표 “ESG 경영 트렌드로 북미·유럽 등 초전도 사업 확대”
LS전선이 개발한 23kV급 3상동축 초전도케이블.LS전선
LS전선이 개발한 23kV급 3상동축 초전도케이블. <LS전선>

[인사이트코리아=서창완 기자] LS전선이 차세대 초전도 케이블 개발에 성공했다고 13일 발표했다.

LS전선은 한국전력 고창전력시험센터에서 전력연구원과 함께 약 2년간의 연구개발을 통해 ‘23kV급 3상동축’ 초전도 케이블을 개발해 국제전기표준회의(IEC) 규격을 획득했다. 전세계적으로 LS전선을 비롯해 3개 업체가 개발에 성공했으나, 국제인증 획득은 LS전선이 처음이다.

LS전선에 따르면 초전도 케이블은 송전 중 전력 손실이 거의 없고 대용량 송전이 가능한 제품이다. 전자파도 발생하지 않는 장점이 있다.

이번에 개발한 차세대 제품은 초전도층의 구조를 개선해 전력 전송량을 기존보다 20% 이상 늘리면서도 생산비는 10% 이상 절감할 수 있도록 했다.  

업계에 따르면 한국전력은 내년부터 시작하는 ‘초전도 플랫폼 사업’에 이 모델을 적용할 계획이다. 

LS전선 관계자는 “초전도 플랫폼 사업은 변전소 크기를 기존의 1/10 이하로 줄이고, 구축 비용은 30% 이상 절감할 수 있다”며 “전력 설비의 증설이 어려운 도심을 중심으로 사용이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전세계적인 ESG 경영 트렌드에 힘입어 북미와 유럽 등을 중심으로 초전도 사업이 확대될 것”이라며 “국내 상용화 경험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