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스 동성결혼 합법화…국민투표 64% 찬성
스위스 동성결혼 합법화…국민투표 64% 찬성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1.09.27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퀴어퍼레이드.AP/뉴시스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퀴어퍼레이드. <AP/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서창완 기자] 스위스가 국민투표로 동성결혼 합법화를 결정했다.

AP통신 등 외신 보도를 종합하면 26일(현지시간) 동성결혼 합법화 여부를 묻는 국민투표에서 64.1%가 찬성표를 던졌다. 26개 주 모든 곳에서 찬성률이 과반을 넘겼다.

이번 투표에 따라 스위스에서는 동성 커플도 합법적으로 결혼식을 올리고 아이를 양육할 권리를 갖는 등 이성 부부와 동등한 대우를 받게 된다.

인구 850만명의 스위스는 1990년에 여성의 보통 투표권이 인정됐을 정도로 보수적인 국가로 알려져 있다.

유럽에서는 2001년 네덜란드를 시작으로 프랑스·독일·영국·스페인·포르투갈·스웨덴·핀란드 등이 동성결혼을 허용하고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