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미국 베이징올림픽 보이콧은 올림픽 정신 위배”
중국 “미국 베이징올림픽 보이콧은 올림픽 정신 위배”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1.04.07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우리가 분명히 논의하고 싶은 것”
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7일 정례브리핑에서 베이징올림픽 보이콧을 언급한 미국을 비판했다.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이하영 기자] 중국이 미국의 베이징올림픽 불참 가능성에 대해 강하게 반발했다.

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7일(현지 시각) 정례브리핑에서 “스포츠를 정치화하는 것은 올림픽 헌장 정신에 어긋나고 각국 선수들의 이익과 올림픽 사업에도 손해를 끼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미국 올림픽위원회를 포함한 국제사회가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라며 “우리는 베이징 동계올림픽을 뛰어나고 탁월하게 치를 자신이 있다”고 말했다.

미국을 비롯한 서구 국가들이 주장하는 신장 위구르 집단학살과 관련해서는 “세기적인 거짓말”이라고 일축했다.

앞서 네드 프라이스 미 국무부 대변인은 6일(현지 시각) 브리핑에서 베이징올림픽과 관련한 질문에 “우리가 분명히 논의하고 싶은 것”이라며 불참 가능성을 내비친 바 있다.

이에 미 국무부 고위관리는 CNBC 방송과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 등에 보낸 성명에서 “동맹국 및 협력국과 공동 보이콧을 논의하지 않았고 (현재도) 논의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