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미얀마 군부, AP 사진기자 등 600여명 석방
[포토] 미얀마 군부, AP 사진기자 등 600여명 석방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1.03.24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얀마 군부 쿠데타 반대 시위, 야간에 물건 사러 나갔다 체포
AP통신 사진기자인 테인 조, 시위 현장 찍다 미얀마 군부에 체포
4일(현지시간) 미얀마 양곤에서 AP통신 사진기자 테인 조가 석방된 후 취재진과 인터뷰 하고 있다.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이하영 기자] 미얀마 군부가 4일(현지시각) 양곤에서 AP통신 사진기자 테인 조를 포함한 시위대 600여명을 석방했다.

석방된 600여명은 버스를 타고 교도소를 나온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에 석방된 사람들은 지난달 미얀마 군부 쿠데타 반대 시위를 하거나 야간에 물건을 사러 나갔다 체포됐다.

사진기자인 테인 조는 시위 현장을 찍다 미얀마 군부에 체포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미얀마 시민들은 항의 표시로 상점이나 차량 운행을 하지 않는 침묵 시위를 벌였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