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백신, 엄마가 맞으면 뱃속 아기도 면역력 생긴다
코로나19 백신, 엄마가 맞으면 뱃속 아기도 면역력 생긴다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1.03.17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신부 항체 태반 통해 아기에게 전달
이스라엘에서 임신부가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할 경우 아기에게도 면역 항체가 형성됐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이하영 기자] 이스라엘에서 임신부가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할 경우 아기에게도 면역 항체가 형성됐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17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가디언은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임신부 20명을 상대로 한 연구 결과 임신 말기(28주차부터 출산 전까지)에 백신 2회차를 모두 접종한 임신부 전원이 면역 항체를 형성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이 연구는 예루살렘에 위치한 하사다 대학 병원 연구팀이 지난 2월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임신부를 대상으로 실시한 것이다. 해당 연구에서 태반을 통해 신생아에도 항체가 형성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연구팀은 “우리의 연구 결과는 임신부의 백신 접종이 코로나19로부터 엄마는 물론 아이까지 보호할 수 있음을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다만 연구팀은 이번 연구의 표본 수가 너무 적고 임신 말기의 임신부만을 상대로 했다는 점을 한계로 지적했다. 또 현재 이용 가능한 다른 백신의 안전성과 효능 역시 측정할 필요성을 제기했다.

한편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는 지난달 임신부 4000명을 상대로 코로나19 백신 안전성 확인을 위한 임상 시험에 돌입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