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초미세먼지 주의보 43시간 만에 해제
서울시 초미세먼지 주의보 43시간 만에 해제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1.03.12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일 오후 8시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지역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보인 12일 서울 이촌한강공원에서 마스크를 쓴 시민들이 산책을 하고 있다. 뉴시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지역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보인 12일 서울 이촌한강공원에서 마스크를 쓴 시민이 산책을 하고 있다.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서울 지역에 내려졌던 초미세먼지(PM-2.5) 주의보가 43시간 만에 해제됐다.

서울시는 12일 오후 3시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해제했다. 서울시 대기 중 초미세먼지 농도가 33㎍/㎥로, 해제 기준인 35㎍/㎥ 미만으로 떨어진 데 따른 것이다.

앞서 서울시는 지난 10일 오후 8시 기준,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 주의보는 초미세먼지 시간당 평균 농도가 75㎍/㎥ 이상이 2시간 지속될 때 내려진다.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되면 호흡기 또는 심혈관질환이 있는 시민과 노약자, 어린이 등은 외출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 외출 시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