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인공지능 서비스 로봇 ‘DAL-e’ 공개…고객 응대 시범 서비스 시작
현대차그룹, 인공지능 서비스 로봇 ‘DAL-e’ 공개…고객 응대 시범 서비스 시작
  • 노철중 기자
  • 승인 2021.01.25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굴 인식, 실내 자율이동 기술로 고객·카마스터 연결 다리 역할 수행
현대차그룹은 서비스 로봇 'DAL-e'를 공개했다. 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은 서비스 로봇 ‘DAL-e’를 공개했다. <현대차그룹>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언택트 시대 고객과 교감하며 소통하고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비대면 서비스 로봇을 선보인다.

현대차그룹은 25일 서비스 로봇 ‘DAL-e(달이)’를 최초로 공개하고 자동차 영업 현장에서 고객 응대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DAL-e’는 기존 국내에 출시된 안내 로봇들과 비교해 절반 정도의 중량에 친근하고 따뜻한 감성 디자인의 아담한 외모가 특징이다. 얼굴 인식, 자연어 대화 기술, 자율이동 기술을 탑재해 현대·기아차 영업지점 등 고객 응대가 필요한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이 가능하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고객에게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는 인식기능까지 탑재하고 있으며, 유연한 자연어 대화 시스템과 로봇 팔 구동을 바탕으로 고객의 행동에 반응하고 교감하는 한 차원 높은 비대면 로봇 서비스 경험을 제공한다.

아울러 주변의 장애물을 실시간으로 인식하고 회피하는 자율이동 기술과 전 방향으로 자유롭게 움직이는 4개 휠을 활용해 고객을 직접 에스코트할 수 있다. 차량 전시장의 대형 스크린과 연계한 제품 상세 설명뿐 아니라 사진 촬영 등 엔터테인먼트 기능까지 탑재해 고객에게 정보와 즐거움을 동시에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차 송파대로지점에서 25일부터 약 1개월간 고객 맞이를 위한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

현대차그룹은 영업 현장에서의 고객 요구 사항을 기반으로 ‘DAL-e’의 기능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고객 응대에 특화된 로봇 서비스를 선보일 방침이다. 더불어 향후에는 ‘DAL-e’를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를 주간뿐 아니라 밤 10시까지 운영하고 있는 야간 언택트 전시장에서도 제공하는 등 단계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