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소형가전업체 ‘루메나’ IPO 주관
미래에셋대우, 소형가전업체 ‘루메나’ IPO 주관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1.01.20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 하반기 상장 목표…공동 사업도 함께 발굴하기로
성주완(오른쪽) 미래에셋대우 IPO본부장과 진중헌 루메나 대표가 IPO 대표 주관 계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미래에셋대우>

[인사이트코리아=박지훈 기자] 미래에셋대우가 소형가전업체 루메나의 기업공개(IPO)를 주관한다.

미래에셋대우는 해운대 조선비치호텔에서 루메나와 IPO 주관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루메나는 최근 각광받는 친환경 소형 가전제품 전문기업으로 미래에셋대우는 루메나의 2022년 하반기 코스닥 시장 상장을 추진한다.

이번 체결식에서 미래에셋대우는 루메나의 IPO 주관사로서 2022년 하반기 상장을 목표로 관련된 자문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루메나의 비즈니스 확장 전략을 함께 고민하고 기업 육성을 위한 체계적 솔루션을 제공한다. 두 회사는 각자의 장점을 활용한 e커머스파트와 마케팅파트 등 다양한 공동 사업을 함께 발굴하기로 합의했다.

루메나는 2015년 모바일 휴대용 배터리, 2017년 여름 ‘손풍기’ 열풍의 중심에 서서 사업영역을 크게 확장했다. 2018년 대만, 일본, 호주, 중국, 북미 5개국과 전략적 유통 파트너 협약을 체결하고 수출을 본격화했으며 올해 매출 300억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성주완 미래에셋대우 IPO본부장은 “미래에셋대우의 오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충실하고 신중하게 (주)루메나의 기업공개 작업에 임해 상장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며 “높은 디자인역량 및 기술력을 보유한 (주)루메나의 기업가치를 제고하고, 비즈니스 확장성에 대한 시장의 신뢰도를 더욱 높이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