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포스코 ‘기업시민’ 높이 평가...“모든 기업이 추구해야 할 가치”
반기문, 포스코 ‘기업시민’ 높이 평가...“모든 기업이 추구해야 할 가치”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0.12.08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정우 회장 “기업시민 정신 실천 자세가 몸에 배도록 하겠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뉴시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반기문 전 유엔(UN) 사무총장이 포스코가 추진하고 있는 ‘기업시민’ 행보에 대해 높이 평가했다.

반기문 전 총장은 8일 온라인으로 열린 ‘2020 기업시민 포스코 컬처데이’ 특별강연에서 “공감과 배려를 덕목으로 우리 사회의 이해관계자들과 공존‧공생하는 세계시민의 의미가 포스코의 기업시민과 맞닿아 있다”고 말했다.

반 전 총장은 “기업이 경제적 이익을 넘어 더 나은 세상을 만들겠다는 포스코의 기업시민 정신이야말로 모든 기업이 함께 추구해야 할 가치”라고 평가했다.

반 전 총장은 유엔 사무총장 재임 당시 추진했던 파리기후협약과 UN SDGs(지속가능발전목표) 등을 소개하면서 “포스코가 탄소중립에 적극적으로 호응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서 포스코는 기업시민 경영에 대한 다양한 연구 활동 성과가 담긴 도서 ‘기업시민, 미래 경영을 그리다’를 공개했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강평을 통해 “임직원들이 작은 일에도 기업시민 정신을 실천하는 자세가 몸에 배도록 해서 ‘포스코가 기업시민이라는 경영이념을 추진하더니 정말 변했구나’라고 느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최 회장은 2018년 7월 취임과 함께 포스코가 사회 일원으로 수익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들과 공존·공생의 가치를 추구하는 ‘기업시민’으로 회사를 발전시키겠다는 경영이념을 제시했고 이를 적극 실천해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