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CGV와 손잡고 자이 아파트 단지에 프리미엄 영화관 만든다
GS건설, CGV와 손잡고 자이 아파트 단지에 프리미엄 영화관 만든다
  • 도다솔 기자
  • 승인 2020.11.24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6월 서초그랑자이 1호점 오픈...골드클래스 수준 상영관
24일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CJ CGV본사에서 진행된 ‘국내 최초 커뮤니티 시네마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김규화(왼쪽) GS건설 건축주택부문 대표, 최병환 CJ CGV 대표이사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GS건설
24일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CJ CGV 본사에서 진행된 ‘국내 최초 커뮤니티 시네마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김규화(왼쪽) GS건설 건축주택부문 대표와 최병환 CJ CGV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GS건설>

[인사이트코리아=도다솔 기자] GS건설의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 자이(Xi)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단지 내 영화관을 구축한다.

24일 GS건설은 CJ CGV와 ‘자이 커뮤니티 내 CGV 프리미엄 상영관 구축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CGV 본사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김규화 GS건설 건축주택부문대표와 최병환 CJ CGV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력을 통해 GS건설은 자이 단지 내 커뮤니티 공간에 CGV 골드클래스 수준의 프리미엄 상영관을 구축하고, CGV는 영화를 비롯해 뮤지컬, 오페라, 클래식, 콘서트, 스포츠 생중계 등 문화예술 콘텐츠를 제공·상영한다.

또 포스트 코로나19 시대 소규모 대관이 가능한 프라이빗 시네마로써 다양한 이벤트와 문화행사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두 회사는 앞으로 ▲영화 상영 시설 구축 ▲시설·서비스 예약 플랫폼 제안 ▲콘텐츠 수급·서비스 지원 등에 대해 협력키로 했다.

두 회사는 협약에 따라 서초그랑자이 1호점을 내년 6월 오픈과 함께 추후 자이 단지 내에 적용해 진행할 예정이다.

김규화 GS건설 건축주택부문 대표는 “자이브랜드와 국내 대표 멀티플렉스인 CJ CGV와의 브랜드 컬래버레이션으로 이루어진 이번 MOU는 자이 입주민의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을 지원하고, 단지 안에서 모든 것을 즐기는 주거 커뮤니티 서비스의 새로운 시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