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문화재단, 게입업계 최초 ‘대한민국장애인문화예술대상’ 공로상 수상
넷마블문화재단, 게입업계 최초 ‘대한민국장애인문화예술대상’ 공로상 수상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0.10.26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권신장 위한 사회공헌사업의 진정성‧지속성 인정 받아
지난 21일 종로구 이음센터 아트홀에서 열린 제15회 대한민국장애인문화예술대상 시상식에서 이나영(오른쪽) 넷마블문화재단 사무국장이 공로상을 수상하고 있다. 넷마블
지난 21일 종로구 이음센터 아트홀에서 열린 제15회 대한민국장애인문화예술대상 시상식에서 이나영(오른쪽) 넷마블문화재단 사무국장이 공로상을 수상하고 있다. <넷마블>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이 ‘제15회 대한민국장애인문화예술대상’에서 게임업계 최초로 공로상을 수상했다.

넷마블은 26일 이와 같이 밝히며, 한국장애인문화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이 후원하는 이번 시상은 창조적 업적을 이룩한 장애인을 발굴‧시상함으로써 장애인의 사회참여활동 여건을 조성하기 위한 목적에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특히 시상식을 통해 이를 널리 알려 문화와 복지 발전에 기여하고자 하며, 국내 최초로 입법‧사법‧행정 3부요인의 상이 주어진다. 기업의 경우 5년 이상 장애인문화 발전에 크게 기여한 기업을 대상으로 하며, 공로상 부문에만 시상한다.

넷마블은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과 ‘게임문화체험관’ 등을 통해 장애학생들이 세상과 소통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장애인권과 사회적 약자에 대한 다양성을 존중하는 동화책 ‘어깨동무문고’를 발간하며 장애 인식개선에 많은 힘을 쏟아 왔다.

지난해에는 게임업계 최초로 ‘장애인선수단’을 창단해 장애인 체육 진흥과 장기적인 자립 지원을 하고 있다. 넷마블은 이 같은 장애 관련 사회공헌사업의 진정성, 지속성을 인정받아 수상할 수 있었다는 평이다.

시상식은 지난 21일 서울시 종로구 이음센터 아트홀에서 열렸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한 채 진행됐다.

이나영 넷마블문화재단 사무국장은 “오랜 역사와 진정성을 가진 대한민국장애인문화예술대상을 수상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수상을 통해 창립 초기부터 이어왔던 다양한 장애인 문화예술 활동의 의미를 새기고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