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방역 시스템 강화”…고려대 보건대학원과 ’공동 연구개발 MOU’ 체결
쿠팡 “방역 시스템 강화”…고려대 보건대학원과 ’공동 연구개발 MOU’ 체결
  • 노철중 기자
  • 승인 2020.09.2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00억원 투자 이어 보건·의료 자문단까지 초고강도 대응
쿠팡 사업장 방역 시스템을 강화하기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박대준(오른쪽) 신사업부문 대표이사가 김영훈(가운데) 고려대의료원 의무부총장, 윤석준 고려대 보건대학원장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쿠팡
쿠팡 사업장 방역 시스템을 강화하기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박대준(오른쪽) 신사업부문 대표이사가 김영훈(가운데) 고려대의료원 의무부총장, 윤석준 고려대 보건대학원장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쿠팡>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쿠팡은 고객과 직원의 안전을 위한 방역 시스템을 지금보다 더 견고히 하기 위해 고려대학교 보건대학원과 ‘방역 강화 시스템 연구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8일 고려대 보건대학원 회의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김영훈 고려대의료원 의무부총장, 윤석준 고려대 보건대학원장, 박대준 쿠팡 신사업부문 대표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쿠팡과 고려대 보건대학원은 방역 시스템 강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실무협의회를 만들고 보건·의료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을 구성할 예정이다. 자문단을 중심으로 전국의 물류센터, 배송캠프 등에 현장 점검을 시행하고 컨설팅을 주기적으로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또 방역 시스템 강화를 위한 공동연구·개발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김영훈 고려대의료원 의무부총장은 “오늘 협약을 통해 방역체계를 공고히 하고 나아가 양 기관이 국민이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데 일조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더불어 윤석준 고려대 보건대학원장은 “앞으로 다각적으로 협력을 추진해 보건 수준을 증진하는 성과를 내도록 노력하겠다”고 언급했다.

박대준 신사업 부문 대표이사는 “쿠팡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올해 5000억원을 안전비용으로 투자했고 2400명 규모의 안전감시단을 채용하기도 했다”면서 “이번 협약식은 쿠팡이 그동안의 노력에 만족하지 않고 모범이 될 수 있도록 상상 이상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낸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