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장관에 포착된 윤석열 총장-조선일보 사장 '비밀회동' 기사
추미애 장관에 포착된 윤석열 총장-조선일보 사장 '비밀회동' 기사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0.07.24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출석 중 카카오톡 메시지 통해 윤석열 총장 관련 의혹보도 접해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 교육·사회·문화 대정부질문에 참석해 윤석열 검찰총장 관련 보도 영상 메세지를 확인하고 있다. 뉴시스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 교육·사회·문화 대정부질문에 참석해 윤석열 검찰총장 관련 보도 영상 메세지를 확인하고 있다.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국회 출석 중 윤석열 검찰총장과 방상훈 조선일보 사장 사이 '비밀회동'에 대한 언론보도를 접했다.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 교육·사회·문화 대정부질문에 참석한 추미애 장관은 휴식 도중 윤석열 총장과 방상훈 사장이 과거 비밀회동을 가졌다는 언론 보도를 카카오톡 메시지를 통해 확인했다.

앞서 뉴스타파는 박상기 전 법무부장관의 말을 인용해 윤 총장이 서울중앙지검장으로 재직하던 시절, 방 사장과 비밀회동을 가졌다는 의혹을 보도했다.

해당 인터뷰에서 박상기 전 장관은 당시 윤 총장의 측근인 법무부 간부로부터 이와 같은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고, 당시 방 사장 등 조선일보 일가에 대한 고발장이 서울중앙지검에 접수돼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대검찰청은 관련 보도에 대해 “비밀회동을 한 사실이 없다”며 반박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