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진 회장 '7월 16일’ 콕 찍어 임상시험 개시 공언, 그 결과는?
서정진 회장 '7월 16일’ 콕 찍어 임상시험 개시 공언, 그 결과는?
  • 노철중 기자
  • 승인 2020.07.16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의약품안전나라에 임상승인 정보 나타나지 않아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은 지난 6월 23일 코엑스에서 열린 ' '행사에서 코로나19 항체치료제의 임상시험이 7월 16일 시작한다고 말했다. 뉴시스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은 지난 6월 23일 코엑스에서 열린 ‘넥스트 라이즈 2020’  행사에서 코로나19 항체치료제의 임상시험을 7월 16일 시작한다고 말했다. <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이 지난 6월 23일 ‘넥스트 라이즈 2020’ 행사에서 코로나19 항체치료제 임상시험 개시일을 7월 16일로 못 박았지만, 16일 현재까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임상 승인을 받지 못한 상태다.

식약처 의약품안전나라 임상시험정보 검색을 통해 확인한 결과 셀트리온의 항체치료제에 대한 임상승인 정보는 나타나지 않고 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임상 계획서를 언제 제출했는지, 왜 아직 승인이 나지 않는지 등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는 알지 못한다”고 밝혔다. 서 회장이 날짜를 특정한 것에 대해서도 “아는 바 없다”고 답했다.

임상시험 승인 신청을 식약처에 했지만 아직 식약처에서 승인을 받지 못 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식약처는 임상 승인 관련 진행 상황이나 현황을 공개하지 않는 것이 일반적이다. 대신 ‘의약품안전나라’를 통해 승인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서 회장은 그동안 여러 번의 항체치료제 개발 관련 기자회견·발언 등에서 ‘7월 중순’과 같이 기간을 언급했었지만, 구체적인 날짜를 특정한 것은 처음이었다. 그만큼 자신이 있다는 의미로 국민이나 주주들의 기대감을 갖게 만들었다.

서 회장이 특정한 날짜를 언급했지만 뜻대로 되지는 않은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