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 WTO 사무총장 출사표…"국제 공조 복원할 것"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 WTO 사무총장 출사표…"국제 공조 복원할 것"
  • 강민경 기자
  • 승인 2020.06.24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중견국으로서 개도국·선진국 간 가교 역할 가능"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뉴시스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강민경 기자]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직 출사표를 던졌다.

유 본부장은 24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갖고  "관계부처 협의 및 절차를 거쳐 현지 통상교섭본부장인 제가 WTO 사무총장에 출마하는 것으로 결정했다"며 "세계무역기구(WTO)가 새로운 미래를 열 수 있도록 기여하고, 무엇보다 국제 공조 복원에 초점을 맞춰 다자무역체제가 다시금 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정부는 WTO 차기 사무총장 후보자를 낼 것인지에 대한 내부 검토를 해왔고 대외경제장관회의에서 이를 의결한 것으로 알려진다.

이날 유 본부장은 "우리나라는 세계 7위 수출국이자 자유무역질서를 지지해 온 통상선도국으로, 지금 위기에 처해있는 WTO 교역 질서와 국제 공조 체제를 복원·강화하는 것이 우리 경제와 국익 제고에 중요하다"고 사무총장직 도전 이유를 설명했다.

유 본부장은 WTO 회원국 간 갈등을 중재하고 공동의 비전을 제시하는 중견국으로서의 역할을 한국이 할 수 있는 적합한 자격과 역량을 갖추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현재 WTO는 다자적으로 추진해야 할 협상과 개혁 과제에 있어 주요국 간, 선진국과 개도국 간 의견 대립으로 의미 있는 성과를 내지 못하고 정체돼 있다"며 "한국은 무역을 통한 성장 경험과 비전, 다수의 자유무역협정을 체결하면서 상대국들과 신뢰를 쌓아온 역량을 바탕으로 개도국과 선진국 간의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