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X
    -3℃
    미세먼지 보통
  • 경기
    X
    -3℃
    미세먼지 보통
  • 인천
    X
    -2℃
    미세먼지 보통
  • 광주
    X
    -2℃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4℃
    미세먼지 보통
  • 대구
    H
    -2℃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1℃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2℃
    미세먼지 보통
  • 강원
    X
    -5℃
    미세먼지 좋음
  • 충북
    X
    -4℃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4℃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1℃
    미세먼지 보통
  • 전남
    H
    -1℃
    미세먼지 보통
  • 경북
    H
    -2℃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3℃
    미세먼지 보통
  • 제주
    H
    5℃
    미세먼지 보통
  • 세종
    H
    -4℃
    미세먼지 보통
최종편집2022-12-05 18:44 (월) 기사제보 구독신청
이재용 부회장의 숨가쁜 '반도체 행보'...“가혹한 위기 상황”
이재용 부회장의 숨가쁜 '반도체 행보'...“가혹한 위기 상황”
  • 이경원 기자
  • 승인 2020.06.19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화성 '삼성전자 반도체 연구소' 찾아 DS부문 사장단과 간담회
19일 이재용(왼쪽 두번째) 삼성전자 부회장이 삼성전자 반도체 미래전략과 사업장 환경안전 로드맵을
   점검하기 위해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반도체 연구소를 찾았다.<삼성전자> 

[인사이트코리아=이경원 기자]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19일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삼성전자 반도체 연구소'를 찾아 DS부문 사장단과 간담회를 갖고 반도체 미래 전략을 점검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이 부회장은 ▲차세대 반도체 개발 로드맵 ▲메모리 및 시스템 반도체 개발 현황 ▲설비·소재 및 공정기술 등에 대한 중장기 전략 ▲글로벌 반도체 산업환경 변화 및 포스트 코로나 대책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는 김기남 DS부문장 부회장, 진교영 메모리사업부장 사장, 정은승 파운드리사업부장 사장, 강인엽 시스템LSI사업부장 사장, 박학규 DS부문 경영지원실장 사장, 강호규 반도체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다.

이재용 부회장은 간담회 후 반도체 연구소에서 차세대 반도체를 개발 중인 연구원들을 찾아 격려하며 임직원들과 함께 '반도체 비전2030' 달성 의지를 다졌다.

반도체 연구소에서는 ▲선행 공정 및 패키징 기술 ▲공정 미세화 한계 극복을 위한 신소재 ▲반도체 소프트웨어 연구 등 차세대 반도체에 적용 가능한 미래 기술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이 부회장은 “가혹한 위기 상황”이라면서 “미래 기술을 얼마나 빨리 우리 것으로 만드느냐에 생존이 달려 있다”고 강조했다. 앞서 이 부회장은 지난 1월 올해 첫 경영 행보로 반도체 연구소를 찾아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3나노 공정 기술을 보고 받고 미래를 향한 끊임없는 도전을 당부한 바 있다.

이날 이 부회장은 삼성전자 국내 주요 사업장의 안전 관리를 책임지고 있는 환경안전팀장들을 소집해 안전한 환경 구축의 중요성을 강조하기도 했다. 이 자리는 사업장 수가 늘어나고 규모도 커짐에 따라 환경안전의 중요성이 갈수록 커지는 상황에서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일해야 한다는 취지로 마련됐다.

이재용 부회장은 "환경안전 분야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드는 기반”이라며 “기술과 안전, 환경 모두에서 진정한 초일류가 될 수 있도록 중장기 로드맵을 체계적으로 구축해 나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