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대형글판에 코로나19 극복 염원 담은 문구 선보여
우리은행, 대형글판에 코로나19 극복 염원 담은 문구 선보여
  • 이일호 기자
  • 승인 2020.06.18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혜원 시인의 시 ‘행복한 날’서 인용한 '푸른 하늘만 바라보아도 행복한 날이 있습니다'
우리은행이 코로나19 극복을 염원하는 대형 글판을 우리은행 본점 건물 외벽에 게시했다.<우리은행>

[인사이트코리아=이일호 기자] 우리은행은 코로나19 극복을 염원하는 대형 글판을 우리은행 본점 건물 외벽에 게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글판 문구(“푸른 하늘만 바라보아도 행복한 날이 있습니다”)는 용혜원 시인의 시 ‘행복한 날’에서 인용됐다. 우리은행은 2009년부터 1년에 여섯 번, 두 달에 한번씩 다양한 테마를 활용한 문구를 선정해 본점 외벽에 대형 글판을 게시해왔다. 도심 시민과 고객들의 감성을 자극하는 시구나 글귀를 담아 본점 글판으로 선정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이번 글판에는 코로나19를 극복하자는 염원을 담고 싶었다”며 “여름으로 넘어가는 길목에서 바쁘고 지쳐있는 시민과 고객들에게 행복의 메시지가 전달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