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코로나19 지원 소셜본드 5억 달러 발행 성공
기업은행, 코로나19 지원 소셜본드 5억 달러 발행 성공
  • 이일호 기자
  • 승인 2020.06.16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K기업은행이 용역업체 소속 노동자들의 인건비를 하향조정하기 위해 입찰 공고 과정에서 직군을 허위 표기하는 등 꼼수를 부렸다는 논란이 제기되고 있다.뉴시스
IBK기업은행은 코로나19 금융지원을 위한 5억 달러 규모의 외화 소셜본드를 발행했다.<IBK기업은행>

[인사이트코리아=이일호 기자] IBK기업은행은 코로나19 금융지원을 위한 5억 달러 규모의 외화 소셜본드를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채권만기는 5년이며, 발행금리는 1.04%(美국채금리+72.5bp) 고정금리 채권이다. 코로나19에 따른 시장 변동성 확대에도 한국물 채권에 대한 투자자들의 견조한 수요를 통해 낮은 금리로 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소셜본드는 공공이익을 증진하는 사업에 쓰이는 자금을 마련하려는 특수목적 채권인 환경·사회책임·지배구조채권(ESG채권) 중 하나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한 채권이다. 기업은행은 조달한 자금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사용한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각국 중앙은행, 국제기구 등 다양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성공적 채권 발행으로 이어졌다”며 “앞으로도 기업은행은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