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드론 배송 서비스 운영
GS칼텍스, 드론 배송 서비스 운영
  • 이경원 기자
  • 승인 2020.06.08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형 주유소 ‘모빌리티&로지스틱 허브’로 육성

 

8일 제주도 GS칼텍스 무수천주유소 드론 배송 시연 행사에서 드론이 이륙하고 있다.<GS칼텍스>

[인사이트코리아=도다솔 기자] GS칼텍스(대표 허세홍 사장)가 산업부·제주도·GS리테일과 손잡고 주유소에서 드론 배송 서비스를 선보인다.

GS칼텍스는 8일 제주도 무수천주유소에서 드론 배송 시연 행사를 개최했다. 이 행사에는 허세홍 GS칼텍스 사장, 원희룡 제주도지사, 최남호 산업부 제조산업정책관, 조윤성 GS리테일 사장, 박종현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소장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드론 배송 시연 행사는 산업부가 드론 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을 중심으로 구성한 ‘민관 공동 드론물류 컨소시엄’의 기술 지원과 ‘드론 규제 샌드박스 특구’로 선정된 제주도의 인허가 등 행정 지원을 받아 개최됐다.

GS칼텍스는 “주유소를 드론 배송 거점으로 활용함에 따라 향후 보다 편리하고 신속한 물류 서비스가 가능해질 것”이라면서 “고객이 GS25의 ‘나만의냉장고’ 앱을 통해 상품을 주문하면 주유소 인근의 GS25 편의점 상품을 주유소에서 드론에 적재해 목적지에 배달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기존 유통 인프라에 대한 접근이 어려운 도서지역에 생활 물품과 안전상비의약품 등 구호 물품을 신속히 배송할 수 있게 된다”면서 “물류 사각지대에 거주하는 주민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서 허세홍 GS칼텍스 사장은 “주유소는 물류 차량의 진입이 용이하고 물건 적재 공간이 충분할 뿐만 아니라 전국에 분포되어 있어 물류 거점화에 적합하다”며 “드론 배송을 비롯해 향후 주유소를 활용한 다양한 물류 서비스 개발을 지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GS칼텍스는 향후 물류회사와 협업하여 주유소 거점 드론 배송 사업화를 위해 지속 노력할 계획이다. 또한 GS리테일 등 계열사 네트워크를 활용해 드론 배송 거점을 확대하는 등 계열사간 시너지 확대 방안도 모색해 나갈 계획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