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티유니타스, 창사 10주년 맞아 ‘글로벌 리더 기업의 새로운 도약’ 비전 선포
에스티유니타스, 창사 10주년 맞아 ‘글로벌 리더 기업의 새로운 도약’ 비전 선포
  • 한민철 기자
  • 승인 2020.04.07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 강화, 글로벌 기업 위상에 맞는 근로문화 혁신 추진
에스티유니타스가 창사 10주년을 맞아 ‘ST 2.0 - Global STandard’를 키워드로 비전을 선포했다. 한민철
에스티유니타스가 창사 10주년을 맞아 ‘ST 2.0-Global STandard’를 키워드로 비전을 선포했다. <한민철>

[인사이트코리아=한민철 기자] 글로벌 에듀테크 기업 에스티유니타스(ST Unitas, 대표 윤성혁)가 창사 10주년을 맞아 ‘ST 2.0 - Global STandard’를 키워드로 비전을 선포했다. 에듀테크 경쟁력 강화와 더불어 근로문화 혁신을 통한 글로벌 리더 기업으로서의 새로운 도약을 선언한 것이다.

에스티유니타스는 최근 코로나19 사태 등 대내외 경영 여건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베타론칭한 ‘커넥츠 Q&A’의 12개국 교육 앱 1위 달성, 2017년 인수한 ‘프린스턴 리뷰(TPR·The Princeton Review)’의 흑자전환 등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에 따라 지난 10년의 성과를 구성원들의 열정과 땀으로 일궈낸 결실이라고 평가하고, 새로운 비전 실현의 출발점을 근로문화 혁신으로 잡았다.

새로운 비전 ‘ST 2.0 - Global STandard’는 창사 10주년을 맞아 지난 10년의 성과를 기반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한층 높이고 회사를 업그레이드시켜 재도약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이를 실현하기 위해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 강화 ▲글로벌 기업 위상에 맞는 근로문화 혁신을 글로벌 기준으로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외부 고객 만족은 물론, 내부 구성원의 일과 삶을 보듬어 신뢰를 다지겠다는 생각이다.

글로벌 근로문화를 만들기 위해 새로운 근무혁신안도 준비했다. 2018년 도입한 ‘DIY(Do It Yourself) 자율 출퇴근’ 제도에 이어 근로자의 삶의 질 향상은 물론, 조직 문화와 근무 환경의 혁신을 위한 신규제도를 시행한다.

근무혁신안은 임직원의 업무 효율 향상과 개인생활의 제고를 우선 고려했다. 이를 위해 ▲PC 셧다운 시스템 실시 ▲야간 및 휴일근로 전면 폐지 ▲개인 연차와는 별개로 부서장 재량의 근무오프제 도입과 함께 정기적인 외부 컨설팅과 모니터링을 통해 객관성과 신뢰를 확보하기로 했다.

또 단발성 캠페인에 그치지 않고 에스티유니타스만의 고유한 기업문화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미시행 부서는 부서장 대상 페널티를 부여하는 등 독려와 제재 방안도 마련했다.

윤성혁 대표는 “창립 10주년을 맞아 비즈니스 역량 뿐만 아니라 일하는 문화 역시 글로벌 에듀테크 기업으로서 자부심을 갖는 것이 목표”라며 “제2 창사라는 마음가짐으로 새로 정립한 회사의 비전을 실현시킬 수 있도록 임직원과 함께 최선을 다하고, 글로벌 기업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는 회사로 도약하는 해로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2010년 설립된 에스티유니타스는 교육에 IT 기술을 더한 에듀테크 기업으로 설립 7년 만에 60여 브랜드로 사업을 확장하고, 연 매출액 4000억원을 달성했다.

kawskhan@insightkorea.co.kr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