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4000억 규모 글로벌 바이오헬스-K 펀드 조성
수출입은행, 4000억 규모 글로벌 바이오헬스-K 펀드 조성
  • 이일호 기자
  • 승인 2020.04.06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펀드운용사 모집 나서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이 수출입 1조 달러를 위협받고 있는 현 상황에서 수출입은행에도 혁신과 변화, 도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lt;수출입은행&gt;<br>
수출입은행이 국내 기업의 보건의료·제약 분야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글로벌 바이오·헬스-K 펀드'의 운용사를 모집한다. 사진은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수출입은행>

[인사이트코리아=이일호 기자] 수출입은행은 국내 기업의 보건의료·제약 분야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글로벌 바이오·헬스-K 펀드'의 운용사를 모집한다고 6일 밝혔다.

4000억원 이상 규모로 조성되는 펀드에서 수은은 1000억원 이내의 출자를 검토 중이다. 펀드는 면역·유전자 치료, 의료 시스템, 진단키트·시약, 첨단 의료기기 등 바이오 기업의 수출 촉진과 해외 투자, 해외 사업에 집중적으로 투자한다.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상황에서 우리나라의 대응 시스템이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며 "우리 기업이 강점을 가진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의료·제약 산업 분야에서 글로벌 투자 수요를 끌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