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경북 소재 연수원 2곳 코로나19 치료 시설로 제공
현대차그룹, 경북 소재 연수원 2곳 코로나19 치료 시설로 제공
  • 노철중 기자
  • 승인 2020.03.09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인재개발연수원·글로벌상생협력센터 등 총 380실 규모
현대자동차그룹은 경주시 양남면에 위취한 그룹 연수원 2곳을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은 경주시 양남면에 위취한 그룹 연수원 2곳을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은 경북 지역에 위치한 그룹 연수원 2곳을 대구·경북지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증환자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하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

그룹 연수원은 경주시 양남면의 경주인재개발연수원과 글로벌상생협력센터로 지상 4층, 지하 2층 규모다. 경주인재개발연수원은 193실, 글로벌상생협력센터는 187실 등 총 380실의 숙박시설과 강의실, 식당 등을 갖추고 있다.

경주인재개발연수원과 글로벌상생협력센터는 현대차그룹·협력업체 임직원들의 미래 역량 강화 등을 위한 교육센터로 2017년 말 착공했다.

현대차그룹은 당초 3월부터 순차적으로 숙박 및 생활 편의 시설을 구비한 후 3월 말 시범운영을 거쳐 5월 정식 개소 예정이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 환자들에 대한 체계적이고 신속한 치료가 이뤄져 빠른 회복과 확산 방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