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기생충' 봉준호 팀과 청와대서 오찬
문재인 대통령, '기생충' 봉준호 팀과 청와대서 오찬
  • 이경원 기자
  • 승인 2020.02.20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산업 융성 위해 영화 아카데미 지원 늘리되 간섭은 절대 없을 것"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아카데미 영화상 4관왕에 빛나는 ‘기생충’ 봉준호 감독을 비롯한 제작진과 출연진 격려 오찬에 참석해 웃고 있다.<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이경원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등 4관왕을 차지한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과 제작진, 출연진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함께했다.

오찬에는 문 대통령의 부인 김정숙 여사, 봉준호 감독을 비롯해 제작사인 바른손 E&A 대표 등 제작진 12명과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이선균 등 배우 10명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 충무전실에서 ‘기생충’팀과 인사하고 환담한 뒤 오찬장인 인왕실로 자리를 옮겨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기생충'이 거둔 성과를 축하했다.

오찬에서 문 대통령은 “'기생충'이 보여준 사회의식에 깊이 공감한다”며 "그런 불평등을 해소하는 것을 최고의 국정목표로 삼는데, 반대도 많이 있고 속 시원하게 금방금방 성과가 나타나지 않아 매우 애가 탄다"고 밝혔다.

더불어 “영화산업 융성을 위해 영화 아카데미 지원을 늘리고, 확실히 지원할 것"이라며 "그러나 간섭은 절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