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지난해 영업이익 5484억원…전년 比 74%↑
HDC현대산업개발 지난해 영업이익 5484억원…전년 比 74%↑
  • 도다솔 기자
  • 승인 2020.01.20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4조2111억원, 당기순이익 4256억원...전년 동기 대비 각각 50.7%, 86.9% 늘어
HDC현대산업개발이 20일 2019년 4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이 20일 2019년 4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인사이트코리아=도다솔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은 20일 2019년 4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별도기준 4분기 매출액 1조112억원, 영업이익 1601억원, 당기순이익 1159억원 등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률은 15.8%로 전년 동기 9.6%에서 6.2p% 상승했다. 별도기준 누적 실적은 매출액 4조2111억원, 영업이익 5484억원, 당기순이익 4256억원, 영업이익률 13.0%를 기록하며 안정적인 매출과 함께 높은 영업이익률을 보였다.

HDC현대산업개발은 4분기 매출은 대형 사업지인 대전 아이파크 시티와 병점역 아이파크 캐슬 등 주요 사업지의 본격적 매출 성장에서 기인했으며 영업이익은 주택사업에서의 이익률 상승과 외주 현장의 원가율 개선으로 대폭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의 지난해 재무건전성은 한층 강화됐다. 2019년 HDC현대산업개발의 현금성 자산은 약 1조53억원, 부채비율은 96.9%로 전년 163.9% 대비 67.0% 감소하는 등 아시아나항공 인수 등 신규사업 투자에도 견고한 재무상태를 유지했다.

또 도시재생과 민수사업 분야에서 2조 이상의 수주고를 올리며 성장성을 확보했다. 주요 사업지로는 1410억원 규모의 방화6구역 재건축, 2486억원 규모의 대구 수성지구2차우방타운, 3450억 원 규모의 화성 기산지구 아파트 등이 있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한층 강화된 펀더멘털을 토대로 아시아나항공 인수과정에서도 재무건전성을 유지해 나갈 것”이라며 “광운대 역세권 개발과 인천 용현·학익 도시개발사업 등 대규모 개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디벨로퍼로서의 경쟁력 또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