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인도 아난타푸르 공장 준공...연산 30만대 최첨단 설비 구축
기아차, 인도 아난타푸르 공장 준공...연산 30만대 최첨단 설비 구축
  • 노철중 기자
  • 승인 2019.12.05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현지 전략 모델 2개 차종 신규 투입
기아자동차는 인도 아난타푸르 공장 준공식을 갖고 2020년에는 현지화 전략형 모델 2종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는 인도 아난타푸르 공장 준공식을 갖고 2020년에는 현지화 전략형 모델 2종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아자동차>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기아자동차는 5일(현지시각) 인도 안드라프라데시(Andhra Pradesh)주(州) 아난타푸르(Anantapur)에 위치한 인도공장에서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기아차는 소형 SUV 셀토스를 인도공장에서 생산·출시해 선풍적인 인기를 얻으며 성공적인 출발을 알린 바 있다.

향후에는 셀토스 성공을 이어갈 현지 전략형 RV 2개 모델을 2020년 신규 투입할 계획이다. 또 디지털 리더십 기반 차별화된 고객 경험 제공으로 혁신 브랜드로서의 시장 입지 강화를 적극 모색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행사에는 자간 모한 레디(Shri Y. S. Jagan Mohan Reddy) 안드라프라데시 주 수상, 신봉길 주인도 한국대사, 박한우 기아차 사장, 심국현 기아차 인도법인장을 비롯해 현지 주정부 관계자, 기아차 임직원 등 540여명이 참석했다.

박한우 사장은 “2년이라는 짧은 기간에 인도공장을 성공적으로 완공할 수 있었던 것은 주정부 관계자, 기아차 임직원 등 모든 분들의 전폭적인 지원 덕분”이라며 “첫 생산 모델 셀토스에 보내준 인도 국민의 뜨거운 사랑에 감사드리며, 내년 프리미엄 MPV 등 신차 출시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상품 경쟁력 강화, 판매·서비스 등 차별화로 혁신 메이커 입지 공고화

기아차는 내년 현지 맞춤형으로 신규 개발한 RV 2개 모델을 생산·판매한다. 내년 상·하반기 각각 ‘프리미엄 MPV(다목적차량)’와 ‘소형 엔트리 SUV’를 선보일 계획이다. 인도 전략 모델을 순차적으로 출시해 경쟁업체와 차별화된 RV 특화 브랜드로 확고히 자리잡겠다는 전략이다.

특히 자동 긴급 구조, 차량 위치 추적, 원격 시동 등 첨단 커넥티드 서비스를 적용해 시장을 선도하는 하이테크 이미지를 구축하는 한편 젊고 역동적인 젊은 층을 주타깃으로 감각적 스타일과 편의·안전 특화 사양을 적극 탑재함으로써 경쟁업체와 상품 차별화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내년 2월 델리모터쇼를 통해 최초 공개될 예정인 프리미엄 MPV는 사회적 성공을 이룬 인도 상위 계층 대상의 최고급 MPV 콘셉트로 개발됐다. 세련된 디자인과 고급스러운 실내, IT 신기술 사양을 대거 적용해 기존 인도 MPV 시장에서는 볼 수 없었던 프리미엄급 신시장을 개척한다.

내년 하반기 출시를 목표로 막바지 점검에 들어간 소형 엔트리 SUV는 인도 포함 아태, 아중동 등 신흥 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 모델로, 인도 내 최대 볼륨 차급 중 하나인 SUV-로우(Low) 시장에 출사표를 던진다.

아난타푸르 공장 내 차체 조립 라인. 기아자동차
아난타푸르 공장 내 차체 조립 라인. <기아자동차>

기아차는 이 같은 상품 차별화 전략과 함께 판매 및 서비스 등 고객 접점 채널에서 모바일 중심의 전면적인 디지털화 전개로 혁신 리더십 선점에 나선다. 디지털 플랫폼을 중심으로 온·오프라인이 연계된 순환형 마케팅을 실시하고 판매·서비스 모든 과정에서 디지털 경험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미래차 시장 선점을 위한 새로운 게임 체인저(Game Changer)로의 도약 차원에서 인도 내 미래 모빌리티 시장 진출에도 속도를 낸다. 올해 3월 인도 1위 차량 호출 서비스(카헤일링, Car Hailing) 업체인 ‘올라(Ola)’에 6천만 달러를 투자한 기아차는 올라와 다각도 협력을 확대해 온 디맨드(on demand) 시승, 차량 구독 서비스(subscr-iption) 등 모빌리티 신사업을 발굴해 전개할 방침이다.

또한 인도 2위 차량 공유(카셰어링, Car Sharing) 업체 ‘레브(Revv)’ 와도 협업을 추진해 모빌리티 서비스에 특화된 차량 공급, 차량 관리 및 정비 등 통합 플릿(fleet) 솔루션 제공 등도 준비하고 있다.

기아차 11월 인도 TOP4 브랜드 등극내년 판매목표 16만대

인도 아난타푸르 공장 내 도장 라인. 기아자동차
인도 아난타푸르 공장 내 도장 라인. <기아자동차>

기아차 인도공장은 안드라프라데시주 아난타푸르 지역 내 216만㎡ 부지 위에 건립된, 연간 최대 생산능력 30만대 규모의 최첨단 완성차 생산공장이다.

450대 이상의 로봇 자동화 설비를 비롯해 스마트 태그를 활용한 차종·사양 자동 인식 시스템을 갖춰 공장 효율화를 극대화했다. 도장공장 내 로봇 모니터링 체계를 적용함으로써 설비 이상 상태를 조기에 감지할 수 있는 등 각종 스마트 기술도 접목됐다. 아울러 향후 하이브리드카, 전기차 등 친환경차 생산까지 고려해 생산라인 설계가 이뤄졌다.

기아차는 내년 16만대 수준 사업 목표 달성을 위해 신규 2개 모델의 성공적 출시에 전사적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다. 향후 3년 내에는 30만대 최대 생산체제 가동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