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창수 아시아나항공 사장, 교육기부 3000회 기념 특강
한창수 아시아나항공 사장, 교육기부 3000회 기념 특강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9.11.19 2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9회 아시아나 드림페스티벌서 ‘꿈 이루기 위한 무한한 가능성’ 강조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지난 18일 안양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제9회 아시아나 드림페스티벌’에서 한창수 아시아나항공 사장이 직접 교육기부 특강 강사로 나섰다. 이번 특강은 ‘색동나래교실’ 3000번째 강의다.

안양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제 9회 아시아나 드림페스티벌에서 한창수(맨뒷줄 왼쪽에서 6번째) 아시아나항공 사장과 최대호(맨뒷줄 왼쪽에서 7번째) 안양시장이 학생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아시아나항공
안양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제 9회 아시아나 드림페스티벌에서 한창수(맨뒷줄 왼쪽에서 6번째) 아시아나항공 사장과 최대호(맨뒷줄 왼쪽에서 7번째) 안양시장이 학생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아시아나항공>

색동나래교실은 아시아나항공 임직원 ‘교육기부 봉사단’이 교육기부를 원하는 학교에 직접 찾아가 직업강연을 실시하는 아시아나항공의 대표적인 교육기부 프로그램으로서 아시아나항공은 2013년부터 전국 중·고등학교, 총 28만여 명의 학생들에게 항공 관련 진로탐색의 기회를 제공해 왔다.

올해로 9회째를 맞이한 ‘아시아나 드림페스티벌’은 2014년부터 직업강연(색동나래교실)과 문화·예술공연이 한데 어우러지는 ‘축제의 장’으로 행사에 참석한 청소년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 직접 강사로 참여한 한창수 사장은 행사장을 가득 메운 약 700여명의 학생들에게 ‘가지 않은 길’이라는 제목으로 특강을 진행했다.

한 사장은 자신의 유년시절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의 경험을 토대로, “꿈을 이루기 위해 청소년 시기에는 무한한 가능성이 열려 있으며 올바른 방향성을 가지고 노력한다면 반드시 꿈을 이룰 수 있다”고 격려했다.

한 사장의 특강이 끝난 후에는 세계 비보이 대회에서 다수의 수상 경력을 가진 ‘갬블러크루’가 초청되어 축하공연을 펼쳤으며, 이후 시간은 현직 조종사와 캐빈승무원으로 부터 생생한 직업 특강이 이어졌다.

아시아나항공 측은 “항공직업 강연을 하는 색동나래교실이 3000회를 넘어서다니 감회가 새롭다”며 “청소년들이 이번 강연을 통해 항공 직업 종사자 꿈을 만들 뿐 아니라 항공산업을 이끄는 주역으로도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항공사 직업 강연인 ‘색동나래교실’을 통한 청소년 교육기부 활성화 공로를 인정받아 교육부 주관 ‘교육기부대상’을 3년 연속 수상,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바 있으며, 매년 ‘대한민국 교육기부 박람회’에 참가해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진로 탐색과 체험활동을 제공하고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