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6 11:49 (토)
"우리는 아베의 사죄를 원한다"
"우리는 아베의 사죄를 원한다"
  • 이은진 기자
  • 승인 2019.11.06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아베규탄 시민행동 소속 시민운동가들이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가해자 사죄 없는 해법 추진, 문희상 국회의장 해명하라'고 촉구하고 있다.뉴시스
6일 아베규탄 시민행동 소속 시민운동가들이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가해자 사죄 없는 해법 추진, 문희상 국회의장 해명하라'고 촉구하고 있다.<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이은진 기자] 일본 아베 정권의 경제침략으로 한일관계에 빙하기가 계속되고 있다. 우리 국민의 일본 불매운동 열기도 식지 않고 있다. 하지만 아베 정권은 수출 규제를 풀 조짐을 보이지 않고 있고, 과거사에 대한 반성은커녕 오히려 책임을 우리에게 떠넘기고 있다. 태평양전쟁 1급 전범의 손자인 아베의 몸에는 전쟁광의 피가 흐르고 있는 듯하다.

이런 가운데 6일 아베규탄 시민행동 소속 시민운동가들은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가해자 사죄 없는 해법 추진, 문희상 국회의장 해명하라'고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Tag
#아베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