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3 22:04 (수)
세아이운형문화재단, ‘세상을 아름답게 하는 음악회’ 군산서 개최
세아이운형문화재단, ‘세상을 아름답게 하는 음악회’ 군산서 개최
  • 노철중 기자
  • 승인 2019.09.30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5일 오후 7시 30분 군산예술의전당 대공연장...클래식·오페라·국악 등 동·서양 음악 장르 아울러
세아그룹은 세아이운형문회재단과 군산시가 공동 주최하는 '세상을 아름답게 하는 음악회'를 군산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아그룹
세아그룹은 세아이운형문회재단과 군산시가 공동 주최하는 '세상을 아름답게 하는 음악회'를 군산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세아그룹>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세아그룹은 재단법인 세아이운형문화재단(이사장 박의숙)과 군산시가 공동 주최하고 ㈜세아베스틸이 협찬하는 '세상을 아름답게 하는 음악회'가 10월 15일 오후 7시 30분 군산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개최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음악회는 13년간 국립오페라단 초대 이사장과 후원회장을 역임하며 오페라의 발전을 위해 애썼던 세아그룹 고(故) 이운형 회장의 뜻을 이어받은 세아이운형문화재단이 준비한 지역 음악회다.

문화 향유의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은 지역 시민들이 오페라와 클래식을 쉽게 이해하고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음악회는 세아그룹 사업장이 위치한 군산·창원·충주 등에서 해마다 개최됐다. 다양한 레퍼토리와 정상급 예술인들의 수준 높은 공연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대표적인 메세나 활동으로 자리매김 중이다.

올해 음악회는 ‘희망’을 주제로 클래식·오페라·국악 등 동·서양 음악 장르를 아우르는 아름다운 곡들의 향연이 펼쳐지게 된다. 1부는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제2번과 <라 트라비아타> 등 오페라 작품 속 아리아를 통해 클래식의 진수를 보여주고, 2부는 판소리 <춘향전>과 <진도아리랑> 등 전통 국악의 소리로 애절한 감정을 표현할 예정이다. 클래식 아티스트들과 국악인들의 협업을 통해 ‘희망의 완성’ ‘화합’의 의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시내티 음대 겸임교수를 역임한 조정현이 지휘를 맡았으며, 피아니스트 박종훈, 소프라노 강혜정, 테너 정의근, 바리톤 김진추, 테너 박기훈, 국악인 김준수·김율희, 에스닉 퓨전 밴드 두번째달, 코리아 쿱 오케스트라 등 국내 정상급 아티스트들이 출연해 110분간 감동의 무대를 선보인다.

박의숙 세아이운형문화재단 이사장은 “이번 음악회를 통해 군산 시민들께 희망과 감동의 울림이 전해지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세상을 아름답게 하는 음악회가 아름다운 세상을 만드는 좋은 자양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cjroh@insightkorea.co.kr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