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2 07:23 (금)
‘서핑하우스’ 조여정은 손님 맞이 준비에 나섰다 ...
‘서핑하우스’ 조여정은 손님 맞이 준비에 나섰다 ...
  • 이용규 기자
  • 승인 2019.07.25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서핑하우스' 방송 캡처

[인사이트코리아=이종선 기자] ‘서핑하우스’ 조여정이 인간미와 귀여움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첫 방송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서핑하우스’에서 손님들의 편안한 휴식을 책임질 ‘힐링마스터’, 사장이자 총괄매니저 조여정이 서핑하우스에 입성했다. 조여정은 “내가 게스트하우스를 운영할 수 있을까?”라며 걱정했다.

조여정은 손님 맞이 준비에 나섰다.

여기서 조여정은 청소기의 전원을 못 찾거나, 레목 착즙기 앞에서 진땀을 빼는 등 반전 기계치이지만 청결을 위해 최선을 다해 청소를 마무리했다.

특히, 그간 작품에서 보지 못했던 털털하고, 흥 많은 모습의 모습도 볼 수 있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