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7 07:13 (화)
6월 아파트분양 서울서 대격돌..노른자위 재건축 물량 러시
6월 아파트분양 서울서 대격돌..노른자위 재건축 물량 러시
  • 도다솔 기자
  • 승인 2019.06.03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물산·GS건설·대우건설·롯데건설 등 주요 건설사 총출동
6월 서울 주요 분양예정 단지.자료=각사, 그래픽=도다솔
6월 서울 주요 분양예정 단지.<자료=아파트닥터·각사, 그래픽=도다솔>

[인사이트코리아=도다솔 기자] 이달 서울에서는 재개발·재건축 아파트 분양 큰장이 선다. 교통과 생활 인프라가 잘 갖춰진 강남구와 서초, 청량리 등 서울의 주요 입지 ‘노른자위’로 불리는 지역에 물량이 대거 쏟아질 예정으로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3일 업계에 따르면 이달 서울에 공급되는 재개발·재건축 단지는 12개 단지, 총 1만423가구로 이중 조합원 물량을 뺀 4708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지역별로는 ▲강남구 2개 단지 1178가구(일반253가구) ▲서초구 2개 단지 1581가구(일반227가구) ▲송파구 1개 단지 1945가구(일반745가구) ▲동작구 1개 단지 514가구(일반153가구) ▲서대문구 1개 단지 450가구(일반265가구) ▲마포구 1개 단지 1419가구(일반50가구) ▲중구 2개 단지 1612가구(일반1612가구) ▲동대문구 1개 단지 1425가구(일반1253가구) ▲양천구 1개 단지 299가구(일반150가구)등이다.

서울시의 재개발·재건축 단지는 신축 아파트에 대한 희소가치와 이미 완비된 주변 기반시설로 인해 분양시장에서 인기가 높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올해 서울시내에 공급된 17개의 재개발·재건축 단지 모두 1순위 마감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올해 초 동대문구 용두5구역을 재개발해 분양에 나선 ‘e편한세상 청계 센트럴포레’는 특별공급을 제외한 249가구 모집에 8307명이 몰리며 33.36대 1로 전 주택형 1순위로 마감됐다.  

지난달 동대문구 청량리3구역 재개발한 ‘청량리역 해링턴 플레이스’도 특별공급을 제외한 117가구 모집에 3636명이 몰리며 31.08대 1로 1순위에서 마감됐다. 같은 달 강남구 일원대우 재건축 단지인 ‘디에이치 포레센트’도 16.06대 1로 1순위에서 마감된 바 있다.    

한 부동산 중개업자는 “서울시내 재개발 재건축 단지는 희소성과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분양가, 교통, 학군 등 이미 검증된 입지로 인해 청약시장에서 인기가 높다“ 며 “분양시장 최대어로 꼽히는 강남3구와 가재울뉴타운, 청량리 등에서 랜드마크 단지가 공급됨으로 내 집 마련 실수요자라면 자금 계획을 철저히 세워 청약에 나서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강남·서초·가재울 등 주요 노른자위 정비사업 분양 돌입

삼성물산은 이달 서울 강남구 삼성동 상아아파트2차를 재건축하는 ‘래미안 라클래시’를 분양한다. 지하 3층~지상 최고 35층, 7개동, 전용면적 74~84㎡ 총 679가구 중 115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지하철 7호선 청담역이 가깝고, 코엑스 등 대형 복합문화시설 이용이 편리하다.  

GS건설은 이달 서울 서초구 서초2동 무지개아파트를 재건축하는 '서초 그랑자이'를 분양한다. 지하 3층, 지상 최고 35층, 10개 동, 전용면적 59~119㎡, 총 1481가구로 구성된다. 이 중 일반분양은 215가구다. 서울지하철 2호선과 신분당선 강남역이 가깝고 단지 인근에 서이초등학교가 인접해 있다.

대우건설은 이달 서울 동작구 사당3구역을 재건축해 짓는 ‘이수 푸르지오 더 프레티움’을 분양한다. 지하 3층, 지상 15층, 11개 동, 전용면적 41~84㎡, 총 514가구 중 153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지하철 4호선·7호선 환승역인 이수역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다. 

롯데건설은 이달 서울 동대문구 청량리4구역을 재개발한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를 분양한다. 지하 8층~지상 최고 65층, 4개 동, 전용 84~177㎡, 총 1425가구로 규모이며 이중 1253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인근에 지하철 1호선과 경의중앙선, 분당선, KTX가 지나는 청량리역이 있으며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C노선도 예정돼 있다.  

금호건설은 이달 서울 서대문구 가재울9구역을 재개발한 ‘DMC 금호 리첸시아’를 분양한다. 지하 4층, 지상 최고 29층, 5개 동, 전용면적 16~84㎡, 총 450가구 중 265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경의중앙선 가좌역이 도보 5분거리에 있고 지하철 6호선·공항철도 디지털미디어시티역도 가깝다. 내부순환로와 성산로 진입이 용이하다. 단지 인근에 궁동공원과 안산공원, 서울세브란스병원이 위치하며 혁신초인 가재울초가 가깝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