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5 15:03 (일)
롯데카드 인수 우선협상대상자에 MBK-우리은행 컨소시엄 재선정
롯데카드 인수 우선협상대상자에 MBK-우리은행 컨소시엄 재선정
  • 이일호 기자
  • 승인 2019.05.21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그룹이 롯데카드 우선협상대상자로 기존 한앤컴퍼니에서 MBK파트너스-우리은행 컨소시엄으로 교체했다.<각 사>

[인사이트코리아=이일호 기자] 롯데그룹이 롯데카드 우선협상대상자로 기존 한앤컴퍼니에서 MBK파트너스-우리은행 컨소시엄으로 교체했다.

21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롯데는 롯데카드 인수전 우선협상대상자를 이같이 변경하고 이날 오전 중으로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우선협성대상자 교체는 지난 13일 롯데카드·롯데손해보험 우선협상대상자 배타적 협상 기간이 끝난 가운데 MBK-우리은행 컨소시엄 측이 롯데 측에 추가제안을 해 결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그룹은 지난 3일 롯데카드의 지분 93.78%을 매각할 우선협상대상자로 한앤컴퍼니를 선정한 바 있다.

하지만 한앤코가 2016년 KT와 나스미디어에 엔서치마케팅을 매각하면서 법인세 미납 관련 논란이 불거졌고, 이로 인해 금융당국의 대주주 적격성 문제가 부각될 것이란 관측이 나온 바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