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웰빙 ‘라이넥’, 간 기능 개선 효과로 국제학술지 실려
GC녹십자웰빙 ‘라이넥’, 간 기능 개선 효과로 국제학술지 실려
  • 한경석 기자
  • 승인 2019.05.08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 절제 후 간 세포 재생 효과 확인
GC녹십자웰빙이 지난달 20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에서 간기능개선제 ‘라이넥’의 누적 판매 5000만 앰플 돌파를 맞아 기념식과 심포지엄을 개최했다.GC녹십자
GC녹십자웰빙이 지난달 20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에서 간기능개선제 ‘라이넥’의 누적 판매 5000만 앰플 돌파를 맞아 기념식과 심포지엄을 개최했다.<GC녹십자>

[인사이트코리아=한경석 기자]인태반가수분해물 ‘라이넥’의 간 재생 효과를 확인한 연구결과가 나왔다.

8일 개인 맞춤형 헬스케어 전문회사 GC녹십자웰빙은 ‘라이넥’의 간 재생 효과를 확인한 논문이 SCI(과학기술논문 인용색인)급 국제 학술지인 ‘바이올로지컬 앤 파마수티컬 불레틴(Biological and Pharmaceutical Bulletin)’ 최신호에 게재됐다고 밝혔다.

‘라이넥’은 만성 간 질환 환자의 간 기능 개선을 목적으로 허가된 주사제다. 사람의 태반에서 추출한 물질인 ‘인태반가수분해물’로 만들어지며, 지난 2010년 이뤄진 인태반가수분해물의 재평가에서 유일하게 유효성과 안전성을 인정받았다.

이번 연구에서는 ‘라이넥’의 간 재생 효과가 여러 방면에서 확인됐다. 실제로 부분적으로 간을 절제한 동물모델에서 ‘라이넥’을 투여한 결과, 투여군의 간세포 성장인자(HGF, Hepatocyte Growth Factor)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3일 후 간 재생률 역시 투여군이 대조군보다 22% 높게 나타났으며, 간 재생에 도움을 주는 ‘사이토카인’ 역시 활성화된 것으로 확인됐다.

연구에 참여한 조재원 삼성서울병원 이식외과 교수는 “이번 연구결과를 통해 ‘라이넥’이 간 절제 수술한 환자의 회복에 도움을 줄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향후 관련 질환에 ‘라이넥’을 활용할 수 있을지에 관한 연구를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지난해에는 ‘라이넥’의 간 기능 개선 작용원리 논문이 SCI급 국제학술지인 ‘국제 분자의학 저널(International Journal of Molecular Medicine)’에 실린 바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