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4 01:45 (수)
국내 빅2 항공사 아시아나항공 매물로 나왔다
국내 빅2 항공사 아시아나항공 매물로 나왔다
  • 강민경 기자
  • 승인 2019.04.15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주주 금호산업 이사회서 매각 의결...그룹 자산 규모 4조원대로 쪼그라들 전망
금호아시아나그룹이 15일 오전 금호산업 이사회를 열고 아시아나항공을 매각안에 최종 의결했다.뉴시스
금호아시아나그룹이 15일 오전 금호산업 이사회를 열고 아시아나항공 매각안을 의결했다.<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강민경 기자] 금호아시아나그룹이 핵심 계열사인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15일 금호산업 이사회를 열고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금호고속→금호산업→아시아나항공→아시아나IDT로 이어지는 지배구조를 갖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그룹 전체 연간 매출의 60%를 차지하는 핵심 계열사이고, 금호산업은 아시아나항공 지분 33.47%를 보유한 최대대주주다.

이날 이사회 결정에 따라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위한 매각 주간사 선정,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등 매각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금호아시아나 관계자는 “아시아나항공 경영 정상화를 위한 최선의 방안을 고심해왔다”며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는 것이 그룹과 아시아나항공 모두 시장의 신뢰를 확실하게 회복하는 것이라 여겼다”고 말했다.

업계에서는 아시아나항공 매각 시 금호아시아나그룹의 자산 규모는 4조원대로 쪼그라들며 재계 60위로 밀려날 것으로 전망한다. 현재 금호아시아나그룹 자산규모 11조4000억원, 지난해 공정거래위원회 집계 기준 자산순위 25위에서 크게 추락하는 수준이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은 2006년 대우건설, 2008년 대한통운을 잇따라 인수하며 자산 규모 26조원으로 재계 순위 7위에 오르기도 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