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 박현주 회장 9년 연속 배당금 전액 기부
미래에셋 박현주 회장 9년 연속 배당금 전액 기부
  • 이일호 기자
  • 승인 2019.04.01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6억 포함 총 232억원 달해...장학생 육성 및 사회복지 사업에 사용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사회복지시설을 이용하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오는 8월에 진행할 청소년 금융 메이커 교육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박현주 회장이 지난 달 29일 미래에셋자산운용 주주총회에서 확정된 2018년도 배당금 전액을 기부했다고 밝혔다.<미래에셋자산운용>

[인사이트코리아=이일호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박현주 회장이 지난 달 29일 미래에셋자산운용 주주총회에서 확정된 2018년도 배당금 전액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2010년부터 이어진 박현주 회장의 미래에셋자산운용 배당금 기부는 이번 16억원을 포함해 9년간 총 232억원에 달한다. 이는 박 회장이 미래에셋그룹 전 계열사 중 유일하게 받는 배당으로 기부금은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을 통해 장학생 육성 및 사회복지 사업에 사용된다.

박현주 회장은 창립 다음 해인 98년 미래에셋육영재단을 만들고, 2000년 75억원의 사재를 출연해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을 설립했다. 올해 19주년을 맞이한 박현주재단은 다양한 장학사업과 사회복지활동을 통해 나눔문화를 확산시키고 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