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과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 연구개발 협약
종근당,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과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 연구개발 협약
  • 조혜승 기자
  • 승인 2019.03.14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근당은 14일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과 CKD-506의 연구개발 협약식을 가졌다. 왼쪽 두번째부터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 김성천 연구개발본부장, 김기원 종근당 의학실장, 묵현상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 단장, 김성곤 종근당 효종연구소장.<종근당>

[인사이트코리아=조혜승 기자] 종근당은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과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 ‘CKD-506’의 연구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종근당은 이번 협약으로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으로부터 CKD-506의 유럽 임상 2a상 연구지원을 받게 됐다. CKD-506은 다양한 염증성 질환에 영향을 미치는 히스톤디아세틸라제6(HDAC6)를 억제해 염증을 감소시키고, 면역 억제 T 세포의 기능을 강화해 면역 항상성을 유지시키는 새로운 작용기전 치료제다.

종근당은 전임상 시험에서 CKD-506의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 신약으로서 개발 가능성을 확인했다. 또 2018년 유럽 임상 1상에서 안전성과 내약성, 약동학적 특성을 검증했다. 현재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를 대상으로 유럽 5개국에서 임상 2a상을 진행 중이며, 2020년 완료할 계획이다.

종근당 관계자는 “CKD-506은 약물의 우수성과 개발 가능성을 인정받아 전임상 시험부터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의 지원과제로 선정됐다”며 “기존 치료제를 대체할 수 있는 혁신 신약으로 개발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