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4 05:23 (수)
이낙연·정의선, 수소전기차 '넥쏘' 함께 타고 환담
이낙연·정의선, 수소전기차 '넥쏘' 함께 타고 환담
  • 노철중 기자
  • 승인 2019.01.30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총리, 경기 화성시 현대·기아차 기술연구소 방문...미래차 동향과 업계 목소리 청취
이낙연 국무총리가 30일 경기도 화성시 현대·기아차 기술연구소를 방문,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으로부터 친환경차 부품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이낙연(앞줄 오른쪽 둘째) 국무총리가 30일 경기도 화성시 현대·기아차 기술연구소를 방문,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으로부터 친환경차 부품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현대차그룹>

[인사이트코리아=노철중 기자]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이 30일 경기 화성시 현대·기아차 기술연구소를 방문한 이낙연 국무총리를 만났다.

이날 이낙연 총리 방문은 자동차 산업의 페러다임이 바뀌는 전환기에서 우리나라 자동차 대표 기업인 현대차를 방문해 미래차 동향과 업계의 목소리를 청취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 총리는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를 타고 기술연구소까지 57km를 이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수소전기차·자율주행차 등 미래차 육성에 대한 정부의 지원 의지를 강조하기 위한 행사라는 게 현대차 측 설명이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30일 경기도 화성시 현대·기아차 기술연구소에서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과 함께 넥쏘 자율주행 수소전기차를 시승하고 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30일 경기도 화성시 현대·기아차 기술연구소에서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과 함께 넥쏘 자율주행 수소전기차를 시승하고 있다.<현대차그룹>

정 수석부회장은 이 총리와 함께 연구소를 참관하며 수소전기차·자율주행차 개발현황, 코나·아이오닉·니로·넥쏘 등 그동안 출시된 차량과 관련 부품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넥쏘를 이용한 미세먼지 공기정화 시연, 벨로스터N, 웨어러블 로봇, 퍼스널 모빌리티 등에 대한 현황도 청취했다.

현대차그룹은 올해 국내에서 전기차 4만2000대, 수소차 4000대를 보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수소충전소를 확대하고 자율주행 가상도시(K-City) 고도화,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제(C-ITS) 확산을 추진한다. 우선 1분기까 자동차·교통상황 실시간 정보 공유 시스템 실증 사업자를 추가 선정하고 연말까지 전국 고속도로 5000km 구간에 대한 정밀도로지도를 구축할 예정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