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7 15:20 (수)
제너시스BBQ “가맹점이 살아야 본사가 산다”…동행위원회 2기 출범
제너시스BBQ “가맹점이 살아야 본사가 산다”…동행위원회 2기 출범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9.01.08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사-패밀리간 운영 협의, 상생 통해 건전한 소통문화 정착

[인사이트코리아=이기동 기자] 제너시스BBQ가 지난 7일 치킨대학(경기도 이천)에서 패밀리(가맹점)와의 소통과 상생의 장인 동행위원회 2기 출범식을 열었다고 8일 밝혔다.

제너시스BBQ가 경기도 이천 소재 치킨대학에서 패밀리(가맹점)와의 소통과 상생의 장인 동행위원회 2기 출범식을 열었다.제너시스BBQ
제너시스BBQ가 경기도 이천 소재 치킨대학에서 패밀리(가맹점)와의 소통과 상생의 장인 동행위원회 2기 출범식을 열었다.<제너시스BBQ>

제너시스BBQ의 동행위원회는 정부의 가맹사업 분야 거래 공정화를 위한 정책에 발맞춰 2017년 7월 출범한 본사와 패밀리 간 운영협의체다. 가맹점 운영에 필요한 주요 정책을 알리는 등 경영 투명성을 높이고, 전국 패밀리들의 의견을 수렴해 본사 정책 결정에 반영하고자 운영되고 있다.

2기 출범식에는 제너시스BBQ 임직원과 2기 동행위원 41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에서 투표로 남승우 강북스타점 사장을 동측 대표(가맹점사업자 대표)로 선출했고, 행측 대표(본사 대표)는 백영호 BBQ 대표이사(부사장)가 맡았다. 또한 이 자리에서 제너시스BBQ 본사의 주요 정책과 현장 애로사항 및 개선사항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에 참석한 동행위원회 위원들은 각 지역에서 후보자들을 대상으로 전국 패밀리들의 두 차례에 걸친 온라인 투표를 통해 최종 선정돼 패밀리들의 대표성을 확보했다.

가맹점사업자를 대변하는 동측 대표로 선임된 남승우 강북스타점 사장은 “전국 1600여개 패밀리들의 공식적인 대표로 선출돼 기쁘다. 패밀리들의 권익 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본사와 패밀리가 진정으로 상생할 수 있도록 최선의 방법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 본사 입장을 대변하는 행측 대표인 백영호 위원장은 “가맹점이 살아야 본사가 산다는 지침 아래 공감과 소통의 장을 이어가고자 1기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이어 2기 동행위원회를 출범시켰다”며 “앞으로도 가맹점의 목소리를 가감 없이 듣고 주요 정책에 적극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백 위원장은 “지난 23년간 패밀리들의 의견을 지속 반영해 상호 신뢰 기반을 쌓아온 것이 BBQ 성장의 토대가 된 만큼 앞으로도 패밀리와의 상생을 통해 국내 프랜차이즈의 건전한 문화 형성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제너시스BBQ 그룹은 1997년부터 국내 최초로 본사와 가맹점 간 의견 조율의 장인 '패밀리간담회', '운영위원회', '마케팅위원회' 등 다양한 상생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동행위원회는 가맹점 사업자들의 권익을 한층 더 보호하기 위해 2017년 확대 개편한 것이며, 올해부터는 ‘분쟁조정위원회’를 설치해 분쟁 발생 이전에 자율 조정을 활성화 하고 패밀리 의견을 수시로 수렴할 계획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