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힐스테이트·디에이치, ‘미세먼지 청정단지’ 된다
현대건설 힐스테이트·디에이치, ‘미세먼지 청정단지’ 된다
  • 민보름 기자
  • 승인 2018.04.24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줄여주는 ‘토탈 솔루션' 기술 적용...방배 5구역, 신길 힐스테이트 클레시안에 도입
현대건설 미세먼지 관리 내부 패키지 모습. (현대건설)
현대건설 미세먼지 관리 내부 패키지 모습. <현대건설>

[인사이트코리아=민보름 기자]현대건설은 24일 자사 시공 브랜드 아파트에 미세먼지를 줄여주는 ‘토탈 솔루션(Total Solution)’ 기술을 적용한다고 밝혔다. 이 기술은 방배 5구역과 신길 소재 힐스테이트 클레시안부터 순차적으로 적용된다.

현대건설은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외부미세먼지 관리 패키지, 세대 환기 시스템, 주방후드-환기장비 연동 시스템, 현관에어샤워 시스템, 자동 배기 시스템 등 5가지 기술을 개발했다.

이를 통해 입주민은 세대 당 부착된 월패드로 미세먼지 지수를 확인하고 외출할 수 있다. 단지 내 산책 중에도 신호등을 통해 미세먼지 수치를 확인하고 집에 들어와 빌트인(built-in) 된 에어 샤워기와 청소기로 먼지를 제거할 수 있다.

현관에 있는 빌트인 에어샤워기는 외출에서 돌아온 주민이 옷이나 머리카락에 붙어 실내로 유입되는 미세먼지를 공기로 씻어준다. 단지 산책로에서는 물분자를 분사하는 미스트분수가 미세먼지를 줄여주고 손 세정제나 놀이터 옆 가로수도 아이들을 미세먼지 오염으로부터 지켜준다.

특히 아파트 세대 내에 설치된 헤파 필터(H13등급 0.3㎛를 99.95% 포집가능)는 실내외 공기 순환을 해주며 미세먼지를 걸러준다. 기존에는 주민이 자체 공기청정기를 구입하고 실외 공기를 차단한 채 실내 공기로만 순환하는 경우가 많았다.

주민들은 방별로 집중 환기 지역도 설정할 수 있어 전기를 절약할 수 있다. 일부 바닥열을 이용한 환기 장비에는 주민이 직접 내부 필터를 청소하거나 자동 청소를 선택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됐다.

주방후드에는 환기장비가 연동돼 음식을 만들 때 생기는 미세먼지를 제거한다. 실내 습도가 높아지면 이를 습도 센서가 감지해 욕실에 설치된 팬으로 습기를 낮춰주기도 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차별화된 세대 내 환기 시스템과 미세먼지를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토탈 솔루션(Total Solution) 기술을 통해 사회적 관심이 높은 미세먼지의 위험으로부터 입주민들을 보호할 것”이라며 “보다 쾌적하고 고객들이 안심하고 지낼 수 있는 청정아파트 단지를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