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이정희 사장 재선임
유한양행 이정희 사장 재선임
  • 조혜승 기자
  • 승인 2018.03.16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총서 보통주 1주당 2000원 현금배당도 결의

[인사이트코리아=조혜승 기자]

유한양행 이정희 사장이  16일 제95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재선임됐다.<유한양행>

 

유한양행은 16일 서울 대방동 본사 강당에서 제95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주총에선 지난해 매출액 1조4622억원, 영업이익 887억원, 당기순이익 1096억원을 보고하고 보통주 1주당 배당금 2000원, 우선주 2050원의 현금배당(총 217억)을 의결했다.

주총 의안심사에서 이정희 사장과 조욱제·박종현 부사장, 김상철 상무이사를 이사로 재선임하고 이영래 전무, 이병만 상무를 신규 선임했다. 또한 우재걸·윤석범 감사 재선임과 이사 및 감사 보수 한도 승인의 건을 통과시켰다.

이정희 사장은 인사말에서 “지난 한해, 회사는 결코 쉽지 않은 경영환경 속에서도 전 임직원들의 헌신적인 노력에 힘입어 전년대비 11% 성장한 1조4622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며 “최근 3년 동안 13%의 높은 연매출 성장률을 기록하며 국내 제약업계를 선도하는 매출 1위 기업으로 그 위상을 더욱 확고히 했다”고 말했다.

이 사장은 “유한양행의 모든 임직원은 ‘새로운 도전, 새 가치 창조′라는 슬로건 아래 기업 가치와 주주 가치 제고에 힘쓸 것"이라며 "주주 여러분과 미래를 함께할 수 있는 회사로 발전해 나갈 것을 다짐한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