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8-16 22:34 (목)
기아차 올 뉴 K3, 완전 새 얼굴로 나타났다
기아차 올 뉴 K3, 완전 새 얼굴로 나타났다
  • 조혜승 기자
  • 승인 2018.02.13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년만의 2세대 풀체인지...스마트스트림 장착, 15.2Km/L 경차급 연비 구현

[인사이트코리아=조혜승 기자]

박한우 기아차 사장(오른쪽)과 권혁호 부사장이 13일 서울 광진구 워커힐호텔에서 열린 미디어 발표회에서 '올 뉴 K3'를 선보였다.<인사이트코리아>

 

13일 오전 서울 광진구 워커힐호텔에서 기아차 올 뉴 K3가 첫 선을 보였다. 준중형급 세단인 올 뉴 K3는 차세대 파워트레인인 스마트스트림을 적용했다.

기아차는 5년여 동안 실연비 개선, 실용 성능 향상, 배출가스 저감 등을 목표로 차세대 파워엔진인 스마트스트림 개발에 힘써 왔다. 올 뉴 K3는 기아차 최초로 스마트스트림 G1.6 가솔린 엔진 및 스마트스트림 IVT(Intelligent Variable Transmission)를 장착, 변속기의 최적 조합을 통해  15.2km/L 경차급 연비를 구현했다.

동급 최대 502L 트렁크 용량,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기본 장착,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 차로 이탈방지 보조 등의 기능이 장착됐다. 오는 27일 공식 출시된다.

4가지 트림으로 구성됐으며 가격은 트렌디 1590~1610만원, 노블레스 2220~2240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