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엘리베이터, 연 2만5000대 규모 중국 신공장 건설
현대엘리베이터, 연 2만5000대 규모 중국 신공장 건설
  • 조혜승 기자
  • 승인 2017.11.07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엘리베이터가 중국 상하이에 신공장을 건설한다.

현대엘리베이터는 내년 3월 중국 상하이에서 연산 2만5000대 규모의 스마트 공장을 증설하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2020년 완공 예정인 신공장의 엘리베이터 생산능력은 기존 상하이공장보다 두 배 가량이다. 한·중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갈등이 완화되면서 주춤했던 계획이 탄력을 받게 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1994년 상하이에 설립된 기존 고장은 연산 1만3000대 규모였으나 시설 노후화 등으로 생산능력이 연간 7000대까지 떨어져 최근 중국 지방정부의 승인을 받아 신공장 확장 이전을 결정했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중국은 전세계 엘리베이터 시장의 70%를 차지하며 중국에 설치된 엘리베이터는 400만대 정도로 업계는 추산하고 있다. 오래된 승강기의 교체수요가 늘고 있어 신공장 건설이 현대엘리베이터의 시장 확대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이번 신공장 증설을 통해 중국 내수시장을 본격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