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서 선보인 북한판 ‘미녀와 야수’
영국서 선보인 북한판 ‘미녀와 야수’
  • 인사이트코리아
  • 승인 2017.06.0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5월 26일 오후(현지시각) 영국 옥스퍼드 셀 도니안(Sheldonian Theatre) 공연장에서 북한 장애청소년단이 ‘미녀와 야수’를 열연하고 있다.

김문철 조선장애인보호연맹 위원장을 포함한 총 26명으로 구성된 공연단은 이날 공연을 시작으로 웨일즈 대학, 케임브리지대학 등에서 모두 4차례 공연할 예정이라고 공연을 주최한 영국의 대북지원 민간단체 두라인터내셔널(이석희 목사)이 전했다.<뉴시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