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과 땅, ‘사고 0’에 도전한다
하늘과 땅, ‘사고 0’에 도전한다
  • 인사이트코리아
  • 승인 2017.03.07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나, 최신 A350-900 시뮬레이터 도입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2월 23일 서울시 강서구 아시아나타운 운항훈련동에서 김수천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A350-900 시뮬레이터 도입식을 가졌다. 

이번에 도입한 A350-900 시뮬레이터는 실제 항공기 조종석(Cockpit)과 동일한 형태의 시설에서 비행 훈련 외에도 취항지 중 특이공항 이착륙, 악기상 등 다양한 비상 상황에 대응하는 운항 훈련과 각종 심사를 받을 수 있다. 

조종사 꿈꾸는 학생들 시뮬레이터 체험 

A350-900 시뮬레이터는 아시아나항공 사양에 특화돼 제작된 모델로 갑작스러운 비정상 비행자세 회복훈련(Upset Recovery), 연기 발생(Smoke Generator) 장치를 통한 화재 상황 훈련 등을 실시할 수 있다. 

또 훈련 및 심사 종료 후 종합 분석이 가능한 SOQA(Simulator Operations Quality Assurance) 시스템이 장착돼 훈련 성취도를 한층 더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A350-900 시뮬레이터 도입식에 참석한 일산 도래울중학교 학생 20명을 대상으로 교육기부 프로그램인 색동나래교실을 진행하기도 했다. 

학생들은 운항승무원 직업 강연, A350-900 시뮬레이터 시연 및 모형비행기 만들기 등 운항승무원 직업을 체험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