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H
    16℃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H
    16℃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15℃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H
    17℃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15℃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H
    15℃
    미세먼지
최종편집2024-05-20 20:19 (월) 기사제보 구독신청
무협 “RE100 이행 요구 본격화…수출기업 절반 RE100 몰라”
무협 “RE100 이행 요구 본격화…수출기업 절반 RE100 몰라”
  • 손민지 기자
  • 승인 2024.04.24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조 수출기업의 RE100 대응 실태와 과제’ 보고서 발간
무협은 미주, 구중동아프리카, 아주 등 3곳의 권역별해외지역본부를 신설한다고 22일 밝혔다. <한국무역협회>
한국무역협회(KITA)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이 수출실적 100만 달러 이상 제조기업 610개사 대상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24일 발표한 ‘제조 수출기업의 RE100 대응 실태와 과제’ 보고서에 따르면 수출기업 두 곳 중 한 곳(54.8%)은 RE100을 모른다고 답했다.<한국무역협회>

[인사이트코리아=손민지 기자] BMW, 애플, 구글 등 RE100에 참여한 글로벌 기업들이 자사 공급망 내 협력사들에게 재생에너지 사용을 적극적으로 요구하는 가운데, 우리 수출기업들은 RE100 대응 및 재생에너지 사용 등에 미흡하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무역협회(KITA)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이 수출실적 100만 달러 이상 제조기업 610개사 대상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24일 발표한 ‘제조 수출기업의 RE100 대응 실태와 과제’ 보고서에 따르면 수출기업 두 곳 중 한 곳(54.8%)은 RE100을 모른다고 답했다.

현재 재생에너지를 사용하고 있는 비율도 8.7%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계적으로 탄소중립 대응 및 재생에너지 사용이 기업의 생존과 성장의 핵심 요소로 인식되는 반면에 국내 수출기업의 미흡한 대응이 확인된 것이다.

보고서는 RE100 이행 요구가 점차 현실화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실제로 응답 기업의 16.7%(103개사)는 국내외 거래업체로 RE100 이행 요구를 받은 경험이 있고, 이 가운데 41.7%는 당장 올해나 내년부터 재생에너지를 사용하도록 압박받고 있다고 응답했다.

RE100이 당면한 과제로 부각되고 있지만, 중소기업들은 대응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거래처로부터 RE100 이행 요구를 받았을 때 중소기업의 68.3%는 RE100을 이행하겠다 답했지만, 일부 중소기업들은 다른 거래처를 물색(13.4%)하거나 요구 기업과의 거래를 중단(3.6%)하겠다는 의사를 밝혔고 또는 해외 등 재생에너지 비용이 저렴한 지역으로 사업장 이전을 고려(9.5%)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RE100을 이행 중인 기업들은 자가발전(60.7%, 복수 응답)을 가장 많이 이용하고 있었으며, ▲녹색프리미엄(34.8%), ▲재생에너지 인증서(REC) 구매(30.3%)도 함께 활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중견기업의 자가발전 비율이 높았는데(65.8%), 이는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보급 사업을 통해 공장 또는 사무실에 태양광 설비를 보유한 경우가 많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장현숙 한국무역협회 그린전환팀장은 “RE100에 참여한 글로벌 기업들이 공급망 내 협력사들에게 재생에너지 사용과 정보 제출을 요구함에 따라 재생에너지 조달 및 탄소 배출량 관리가 수출경쟁력과 직결되고 있다”며 “수출기업들은 정부와 지자체 등에서 시행 중인 다양한 지원사업을 적극 활용해 비용 절감과 대응의 실효성을 높이고, 공정·공급망 내 탄소 배출량을 측정하는 것부터 시작해 가장 유리한 재생에너지 조달 방안을 탐색‧구성하는 등 단계적 전략을 수립해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