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 좋은 놈이 돼야지!!”
“운 좋은 놈이 돼야지!!”
  • 인사이트코리아
  • 승인 2015.02.06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요셉의 웃음찾기] 운이 좋아지려면 자주 웃어야…
▲ 이요셉 한국웃음연구소 소장

What’s your name?

한 남자가 술에 곤드레 만드레 취해서 미군부대에 서성이고 있었다. 
미국 군인이 물었다. 
“What’s your name?”
그러자 술에 취한 사람이 대답했다. 

“뻐큐”
화가 난 미국 군인은 다시 물었다. 
“What’s your name?”
“뻐큐”
결국 뚜껑이 열린 군인은 총을 쏘고 말았다. 
아침이 되어서 신분확인이 이뤄졌다.  
주민등록증의 이름이?
.
.
.
“박큐”
결국 술에 취한 사람은 “빡큐”라고 대답했고 미국 군인은 “뻐큐”라고 들은 것이다. 
이렇게 재수가 없는 사람이 있을까? 

“운 나쁜 병사들은 Go home!”

우리 옛말처럼 ‘운이 나쁜 놈은 접시물에도 코 박고 죽는다’라는 말이 실감이 난다. 
운이란 것이 도대체 뭐길래?
나폴레옹은 중요한 일을 사람에게 맡기기 전에 한 가지를 질문했다고 한다.
“당신은 정말 운이 좋은 사람입니까?”
그럼 두 가지 부류로 나뉜다.
운이 지지리도 없는 놈, 운이 지지리도 좋은 놈
그러면 나폴레옹은 운 나쁜 놈들은 그냥 돌려보냈다고 한다. 
왜? 
운이 나쁘다는 것은 결국 전쟁에서 실패를 만들기 때문이다.  
그 대답에서 그 사람이 가진 확신과 자신감, 마인드, 태도를 그대로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영국의 심리학박사 6명이 모여 쓴 베스트셀러 마인드 짐(Mind Gym)에서는 성공한 사람들의 첫 번째 특징도 이렇게 말하고 있다. 
“‘나는 운이 좋은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운이 좋아지는 비결은?

일본 최고의 부자인 사이토 히토리도 기자의 질문에 이렇게 대답했다. 
“회장님, 어떻게 부자가 됩니까?” 
“운이 좋아야 됩니다.”
“그렇다면 운이 좋아지는 비결은 무엇입니까?”
“자주 웃어서 행복해야 합니다.”
결국 운이라는 것이 그 사람의 인생을 만들어 간다는 것이다. 
그런데 그 사실을 아는가?

재능교육 양병무 대표의 ‘노사화합’ 비결

15년 가까이 웃음을 하면서 운이 바뀌는데 웃음이 가장 빠르고 탁월하다는 사실을.
몇 년 전에 재능교육(주)에서 웃음강의를 하느라 전국 투어를 한 적이 있다.  
그 당시 존경하는 재능교육 대표 양병무 사장님에게 질문을 했다. 
“사장님은 어떻게 해서 성공하셨습니까?”
그러자 사장님은 의외의 대답을 하셨다. 
“운이 좋아서 그렇지!!”
“운이 좋아서요?”
“운이 좋다보니 좋은 직원들을 만나고 운이 좋다보니 좋은 회장님을 만나더군!!”
필자는 그날 사장님과 대화를 하면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다.   
운이 좋은 사람은 공까지 남에게 돌린다는 점이다. 
사장님이 왜 노사화합의 대가였는지 배우게 된 것이다. 
그 덕분에 나는 웃음에 대한 더 많은 확신을 가질 수 있었다.  
감정의 지배를 받는 현대인들에게 탁월한 감정으로 웃음이 필수라는 사실을!!
조직의 활성화를 통해 성과를 끌어내는데 웃음경영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사실을!!

서린바이오사이언스 황을문 회장의 ‘웃음경영’

우리 옛말에 소문만복래(笑門萬福來)라는 말이 있듯이 웃음은 만 가지 복을 끌어온다.
행복, 활력, 자신감, 안정감, 에너지, 소통, 성장…  
그게 바로 (주)서린바이오사이언스의 웃음경영의 비결이기도 하다.  
서린바이오사이언스는 황을문 회장님으로부터 신입사원까지 전 직원이 한국웃음연구소 웃음트레이너 자격증을 가지고 있다. 
자신감을 고취하고 관계를 만들어가는 세일즈에 ‘웃음트레이너 과정’을 도입한 것이다. 
아침 9시와 오후 4시가 되면 한 바탕 웃는 스마일 타임 시간을 갖고, 
외국바이어를 만났을 때도 한 바탕 웃음시간을 갖는다. 
그 결과 조직 안에 웃음 횟수가 늘어나면 생산성이 40~300%가 오른다는 캐나다의 저명한 컨설턴트 캔트릭 펜윅의 이야기처럼 급성장한 것이다.  
웃음경영이 도입된 후 매출은 급성장했고 주가는 놀랍게 올랐다. 
하지만 더 좋은 것은 회사 분위기가 살아 있다는 것이다. 
회사가 일하기 좋은 또 하나의 가정으로 정착된 것이다. 
이 글을 쓰면서도 나는 또 다짐한다. 
“2015년 나부터 더 많이 웃어야지!! 그리고 누구보다 운 좋은 놈이 돼야지!!”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