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Y
    9℃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최종편집2024-02-28 11:19 (수) 기사제보 구독신청
미래형 편의점 통했다…CU 플래그십 스토어 매출 75% 증가
미래형 편의점 통했다…CU 플래그십 스토어 매출 75% 증가
  • 이숙영 기자
  • 승인 2023.05.30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뉴얼 후 주류, 디저트, 간편식사류 매출 급증
CU의 첫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가 리뉴얼 오픈한지 약 50일 만에 매출이 전년 대비 무려 75%나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CU>

[인사이트코리아=이숙영 기자] CU의 첫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가 리뉴얼 오픈한지 약 50일 만에 매출이 전년 대비 무려 75%나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CU는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시하기 위해 지난달 3일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CU올림픽광장점을 ‘케이행성 1호점’으로 재단장하고 자체 브랜드 캐릭터 ‘CU프렌즈’의 스토리텔링을 담은 신개념 점포를 선보였다.

가장 크게 오른 카테고리는 주류다. 주류 구색 확대에 따른 방문객 증가와 더불어 특별 판매 행사를 진행한 덕분에 해당 점포의 주류 매출은 전년보다 무려 약 11배나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CU가 지난달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을 기념해 진행한 한정판 위스키 판매 행사에서 해당 점포 앞에는 행사 시작 2시간 전인 오전 8시에 이미 100M가 넘는 줄이 생겼고, 행사 직전인 9시 50분엔 줄이 200M까지 늘어설 정도로 인기였다. 

위스키 외에도 엔데믹을 맞아 올림픽공원에서 진행되는 각종 콘서트를 비롯한 다양한 이벤트를 즐기러 오는 고객들로 인해 맥주 214.2%, 와인 196.0% 등 해당 점포의 주요 주류 상품들의 매출이 급증했다.

간편식사류의 매출도 크게 올랐다. 샌드위치 159.3%, 햄버거 114.9%가 세 자릿수의 매출신장률을 기록했고, 이를 뒤이어 삼각김밥 87.5%, 줄김밥 65.2%, 도시락 40.1%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공원으로 산책이나 소풍을 즐기러 나온 고객들의 방문이 이어지며 연세우유 크림빵, 고대1905 프리미엄 빵을 비롯한 디저트 상품의 매출이 414.2% 오르는 등 디저트 주요 상품 매출 호조와 더불어 생수 50.3%, 차음료 44.8%, 탄산음료 31.5% 등 음료군의 매출도 뛰었다. CU의 즉석원두커피 브랜드인 GET커피 매출도 전년 대비 26.8% 늘었다.

강병학 BGF리테일 브랜드전략팀장은 “CU만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담은 플래그십 스토어 1호점이 고객에게서 긍정적인 반응을 얻으며 해당 지역의 필수 방문 코스로 자리매김했다”며 “앞으로도 CU는 고객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시하는 차별화된 점포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코리아, INSIGHT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